컨텐츠 바로가기
67546053 0112021041867546053 04 0401001 world 6.3.1-RELEASE 11 머니투데이 62165766 false true false false 1618701550000

이슈 전세계 코로나 상황

전세계 코로나19 사망자 300만명…3달새 100만명 더 늘었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권다희 기자]
머니투데이

전세계 코로나19 사망자수 추이/출처=블룸버그 통신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코로나19(COVID-19)로 인한 전 세계 사망자 수가 17일(현지시간) 기준 300만명을 넘어섰다.

이날 블룸버그통신은 미국 존스홉킨스대학의 통계를 인용, 코로나19에 따른 사망자 수가 300만4372명을 기록했다고 보도했다.

이는 지난해 3월 11일 세계보건기구(WHO)의 코로나19의 팬데믹(세계적 대유행) 선언한 지 약 1년 1개월 만이다. 사망자 수가 200만명을 기록한 지난 1월 15일 후 불과 세달 여 만이기도 하다.

블룸버그는 사망자 수가 200만명에서 300만명으로 늘어난 기간이 불과 세달 밖에 안 된다면서,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 감염 사례가 늘어난 동시에 이처럼 사망자수 증가세가 빨라지는 추이를 우려했다. 백신 보급에 따른 팬데믹 종식에 대한 희망을 꺾는 상황이어서다.

국가별로 보면 미국이 56만6000여명으로 가장 많고 브라질(36만8000명), 멕시코(21만1000명), 인도(17만5000명), 영국(12만7000명), 이탈리아(11만6000명)이며 러시아와 프랑스도 10만명이 넘었다.

블룸버그는 사망자의 약 절반이 5개 국가(미국, 브라질, 멕시코, 영국, 러시아)에서 기록됐다고 전했다. 미국은 약 18%로 개별 국가 중에선 가장 많다.

그러나 블룸버그는 이 같은 상황이 달라지고 있다고 전했다. 부유한 국가에서 백신 보급이 상대적으로 빠른 속도로 진행되면서 코로나19에 따른 사망자수 증가 추세가 서서히 둔화되는 반면 브라질 등 신흥국 사망자 수 증가세가 빨라지고 있다는 설명이다.

한편 한국의 17일 기준 코로나19 사망자는 1794명이며, 이날 기준 전 세계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약 1억4000만명이다.

권다희 기자 dawn27@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