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549556 0442021041867549556 06 0602001 entertain 6.3.1-RELEASE 44 SBS연예뉴스 39226194 false true false false 1618716477000 related

이슈 스타들의 잇따른 사건·사고

몰카 유포·불법 대부업·학폭…'강철부대' 박중사의 충격 사생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SBS연예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강철부대'에 출연했던 707특임단 출신 박수민 중사의 충격적인 성 추문이 폭로됐다.

17일 방송된 MBC '실화탐사대'는 '특수부대 출신 예능 출연자 A 중사의 특수한 사생활'이라며 박 중사의 스캔들을 다뤘다. 이날 방송에서 박 중사의 이름은 공개되지 않았지만, 그동안의 방송 출연 화면과 출신 군대 등의 자료로 방송에서 다루는 A 중사가 박 중사임을 쉽게 알 수 있게 했다.

방송에선 피해자인 은별(가명) 씨가 출연해 TV에 나오는 A 중사를 보고 제보를 결심했다고 밝혔다. 2년 전 은별씨는 한 음란물 유포 사이트에서 자신의 신체부위를 찍은 사진을 발견했고, 이 사진을 올린 이가 남자친구였던 A중사였다고 말했다.

은별씨에 따르면, A중사가 자신과 연애하던 중 뒤늦게 유부남이란 사실을 고백했고, 둘만의 은밀한 공간에 '초대남'이라며 낯선 남자를 초대하기도 했다. 결국 은별씨는 A중사와 헤어졌는데, 이후 음란물 사이트에 올라온 자신의 신체 사진을 발견했다.

피해자는 은별씨 뿐만이 아니었다. 그와 알고 지냈던 다수 사람들의 말에 따르면, A 중사의 핸드폰은 2개였다. 그 중 하나의 핸드폰 속에는 수많은 여성의 특정 신체 부위 사진과 동영상들이 있었다고 한다. 심지어 여자친구의 사진이라며 여성의 특정 신체 부위 사진을 보여주는 등 늘 자랑처럼 자신의 핸드폰 사진첩을 주변에 보여주고 다녔다고 한다.

제작진은 A중사와 관련한 제보를 받았는데, 음란물 유포 뿐만 아니라 학교폭력, 불법 대부업, 불법도박 사이트 운영 등의 제보들이 쏟아졌다.

은별씨는 SNS을 통해 A중사의 실체를 폭로하는 게시물을 올렸다. 이에 A중사는 은별씨에게 연락을 취해 게시물을 내리고 만나자고 부탁했다. 그렇게 두 사람은 한 카페에서 만났다.

A중사는 "내가 이혼하고 가정이 파탄 나며 힘든 시기를 보냈다"라고 말하며, 은별씨의 사진을 찍은 건 자신의 성향을 맞춰주려 한 거 아니냐며 오히려 은별씨 탓을 했다. 그리고 "벌은 받아라"며 강경하게 나오는 은별씨에게 A중사는 무릎을 꿇고 사과했다.

제작진은 A중사에게 계속 연락을 취했지만, A중사는 통화하지 않겠다는 뜻을 전했다. 이런 A중사의 의사를 전한 측근에게 A중사의 이혼 여부를 물었는데, 측근은 "이혼하지 않았다"라고 말했다. 제작진은 "A중사가 끝까지 거짓말을 했다"라고 일침했다.

박수민 중사는 출연 중이던 '강철부대'에서 지난 13일 '개인적인 사유'로 하차했다. '실화탐험대'가 자신에 대한 의혹들을 방송한다는 소식이 전해진 후, 박 중사는 지난 14일 자신의 SNS에 "말을 못해서 가만히 있는 게 아니고 대응할 가치가 없어서 가만히 있는 겁니다"라는 글을 올리며 이를 간접적으로 부인한 바 있다.

[사진=MBC 방송 캡처]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 팩트를 전하는 연예 뉴스! [비밀연예]
▶ 스트롱윤의 은밀한 인터뷰, [차에타봐]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