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585296 1132021042067585296 03 0301001 economy 6.3.1-RELEASE 113 쿠키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18867734000

뉴욕증시, 차익 실현에 하락…다우·S&P 사상 최고서 후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나스닥도 1% 급락

쿠키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연합뉴스
[쿠키뉴스] 임지혜 기자 =뉴욕증시가 일제히 내렸다.

19일(현지시각)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123.04포인트(0.36%) 하락한 3만4077.63으로 장을 마감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전장보다 22.21포인트(0.53%) 밀린 4163.26을,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지수는 137.58포인트(0.98%) 내린 1만3914.77로 거래를 마쳤다.

지난주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던 다우지수와 S&P500지수는 고점 부담에 하락했다. 지난주 미국 경제 지표 강세와 기업들의 실적 호조 발표에 S&P500지수와 다우지수는 각각 1.38%, 1.18% 올랐다. 두 지수는 모두 4주 연속 올랐으며 나스닥지수는 3주 연속 올라 차익실현 부담이 커진 상황이었다.

스파르탄캐피털 증권사의 피터 카디요 수석 이코노미스트는 로이터 통신을 통해 "시장이 크게 상승했기 때문에 약간의 휴식을 취할 필요가 있다"고 했다.

이날 하락은 대형 기술주 약세가 증시 전반에 영향을 가했기 때문이다.

테슬라의 주가는 주말 테슬라 차량 사고에 두 명의 남성이 사망했다는 소식에 3.40%가량 떨어졌다.

지난주 나스닥에 직상장된 미국 1위 암호화폐 거래소 코인베이스 주가도 2.63% 내렸다.

반면 비디오게임 유통업체 게임스탑의 주가는 최고경영자(CEO)가 예정보다 일찍 사임한다는 소식으로 6.26% 급등했다.
jihye@kuki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