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616971 0182021042167616971 05 0507003 sports 6.3.1-RELEASE 18 매일경제 58526201 false true false false 1618964635000

이슈 한국인 메이저리거 소식

악몽의 4회...단타부터 홈런까지 모두 허용 [류현진 등판]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매경닷컴 MK스포츠(美 알링턴) 김재호 특파원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류현진에게 이날 4회는 2021시즌 들어 가장 악몽같은 이닝이 됐을 것이다.

류현진은 21일(한국시간) 펜웨이파크에서 열린 보스턴 레드삭스와 원정경기 선발 등판, 4회에만 4점을 허용했다.

첫 두 타자 크리스티안 아로요, J.D. 마르티네스와 승부부터 꼬였다. 불리한 카운트에서 던진 커터가 몰리며 안타를 허용했다.

매일경제

류현진이 4회 대량 실점을 허용했다. 사진=ⓒAFPBBNews = News1


이어진 잰더 보가츠와 승부는 더 아쉬웠다. 1-2 유리한 카운트를 잡아간 상황 4구째 패스트볼을 몸쪽 높은 코스로 꽉차게 던졌는데 보가츠가 이를 강타, 그린 몬스터 넘기는 스리런 홈런을 작렬했다.

이후에도 수난은 계속됐다. 마윈 곤잘레스에게 1-2 카운트에서 낮은 코스 공략하는 커터를 던졌는데 좌중간 가르는 2루타를 허용했다. 바비 달벡에게는 0-1 카운트에서 2구째 던진 커브에 중견수 키 넘기는 3루타를 허용했다.

한 이닝에만 안타와 2루타, 3루타, 홈런을 모두 허용하며 4실점 허용했다. 1-0 리드가 1-4 열세로 뒤집혔다.

투구 수도 늘었다. 4회에만 26개의 공을 던지며 총 투구 수 55개를 기록했다. greatnemo@maekyung.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