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621088 0362021042167621088 02 0202001 society 6.3.1-RELEASE 36 한국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618969500000

'고기' 구워먹으려다 차량 모두 불탔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번개탄 등에 불 붙이다 화재로 이어져
한국일보

20일 오후 1시 47분쯤 제주시 용강동의 한 야초지에 주차된 SUV차량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제주도 소방안전본부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제주 중산간 야초지에서 고사리 채취객이 차 안에서 번개탄 등을 이용해 고기를 구워 먹으려다 차량이 모두 불에 타는 사고가 발생했다.

21일 제주도소방안전본부에 따르면 전날 오후 1시 47분쯤 제주시 용강동의 한 야초지에 주차된 SUV차량에서 불이 났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화재 당시 주위에서 산불 예방 활동 중인 산화경방 요원이 검은 연기를 목격해 119에 신고하고, 자체 진화하면서 산불로 번지지는 않았다. 이날 화재로 차량 등이 불에 타 소방서 추산 208만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차량 운전자는 고기를 구워먹기 위해 차량 내에서 냄비에 번개탄과 숯을 넣고 점화한 후 밖에서 잠시 담배를 피우는 사이 화재가 발생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은 차량 내 번개탄과 숯에서 시작된 불이 차량 내부로 확대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김영헌 기자 tamla@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