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623723 0372021042167623723 04 0401001 world 6.3.1-RELEASE 37 헤럴드경제 62165766 false true false false 1618972505000

이슈 전세계 코로나 상황

'세계 최대부호' 아마존 CEO, 미용실 사업 진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증강현실 기술 적용, 염색 색깔 고를 수 있어

헤럴드경제

제프 베이조스 아마존 CEO.[AP]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

미국 최대 전자상거래업체 아마존이 미용실 사업에 진출한다. 화면은 온라인 주문이 가능한 아마존앱.[로이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김수한 기자] 미국 최대 온라인 전자상거래업체 아마존이 미용실 사업에 진출한다.

미 방송 CNBC는 아마존이 미용실 점포를 영국 런던에서 개설할 예정이라고 2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아마존은 런던의 금융 중심지구인 '시티 오브 런던' 인근 빌딩 2개층에 '아마존 살롱'이라는 점포를 마련했다. 아마존 영국 본부에 근무하는 직원들에게 서비스를 제공하고, 향후 수주 내에 일반인들의 예약을 받을 계획이다.

점포 면적은 1500 평방피트(약 140㎡)로 약 5000명이 들어가기에 충분할 만큼 큰 대형 공간이다.

아마존은 이용자들이 증강현실 기술로 머리염색 색깔을 선택할 수 있게 하는 등 다양한 IT 기술을 미용실 운영에 적용할 방침이다.

아마존은 "이용자들이 최상의 기술과 헤어케어 용품, 스타일을 경험할 수 있도록 미용실을 설계했다"며 "새로운 기술을 시험할 장소도 될 것"이라고 밝혔다.

1994년 온라인 서점으로 출발한 아마존은 현재는 전자상거래뿐만 아니라 클라우드 컴퓨팅, 음악 스트리밍, 게임 등 다양한 온라인 사업과 함께 무인 마트 등 사업 영역을 갈수록 확대하고 있다.

이에 엄청난 부를 쌓은 제프 베이조스 아마존 최고경영자(CEO)가 소상공인의 사업 영역까지 욕심 내고 있다는 비판도 제기되고 있다.

soohan@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