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624635 0092021042167624635 03 0301001 economy 6.3.1-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18974000000

음식점 취업자 코로나 '직격탄'…통계 작성이래 '최대폭 감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통계청, '2020년 하반기 지역별고용조사' 발표

음식점업 종사자 10.4% 감소한 154만4천명

부동산 서비스업·육상 여객 운송업 등 피해

정부 행정업 종사자 82.5만명…최고치 기록

환경미화원·보건 서비스 취업자 10%대 ↑

뉴시스

[서울=뉴시스]고승민 기자 = 서울의 한 식당에서 손님들이 거리두기를 하며 식사를 하고 있다. 2021.01.28. kkssmm99@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세종=뉴시스] 이승재 기자 = 코로나19 여파로 지난해 하반기 음식점업 취업자 수 감소폭이 2013년 통계 집계 이래 가장 컸던 것으로 집계됐다.

통계청이 21일 내놓은 '2020년 하반기 지역별고용조사'에 따르면 지난해 10월 기준 전체 취업자는 전년 대비 42만1000명(1.5%) 줄어든 2708만8000명으로 집계됐다.

산업 소분류별로 보면 음식점업 취업자는 17만9000명(10.4%) 감소한 154만4000명으로 2013년 상반기(152만4000명) 이후 가장 적었다. 감소폭도 지난해 상반기(-10.3%) 기록한 기존 최대치를 갈아치웠다.

코로나19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 영향으로 대면 서비스 업종이 피해를 입으면서 관련 고용시장도 그만큼 쪼그라든 것으로 풀이된다.

마찬가지로 부동산 관련 서비스업 취업자는 4만1000명(10.0%) 줄어든 36만8000명으로 최대 감소폭을 기록했다.

육상 여객 운송업과 주점 및 비알코올 음료업점 취업자도 각각 45만3000명, 39만7000명으로 4만 명(8.2%), 2만8000명(6.5%) 감소했다.

이외에 건물 건설업(61만3000명, -2만3000명(3.5%)), 종합 소매업(58만8000명, -2만6000명(4.3%)), 초등 교육기관(44만6000명, -1만4000명(3.0%)), 미용·욕탕 및 유사 서비스업(35만2000명, -1만1000명(3.0%)) 등에서 취업자 수가 줄었다.

통계청 관계자는 "이번 조사는 지난해 10월 진행된 것으로 코로나19의 여파가 영향을 미쳤다"며 "음식·숙박업과 도·소매업, 교육·서비스업에서 취업자 수가 많이 줄어드는 경향을 보였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부동산 관련 업종의 경우 사회적 거리두기로 집을 보거나 보여주기를 꺼리면서 줄어든 것으로 파악된다"며 "여러 요인이 있겠지만 정부의 부동산 관련 정책 영향도 있었을 것"이라고 진단했다.

뉴시스

[광주=뉴시스] 김혜인 기자 = 광주 동구 용산동 한 주택가에서 환경 미화원들이 재활용품 쓰레기를 수거하고 있다. 2021.02.18. photo@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반대로 코로나19 여파로 취업자가 늘어난 업종도 있었다.

실내 건축 및 건축 마무리 공사업 취업자는 42만9000명으로 2019년 같은 기간과 비교해 2만6000명(6.5%) 증가했다. 이는 재택근무 등으로 집에서 지내는 시간이 늘어난 영향으로 보인다.

특히, 입법 및 일반 정부 행정 업종의 취업자는 82만5000명으로 13만2000명(19.0%) 늘었다. 취업자 수와 증가 폭 모두 통계 집계 이래 최고치다. 이전 최고치인 2018년 하반기(72만2000명)와 비교해도 10만 명가량 많다.

중분류별로 봐도 공공행정·국방 및 사회보장 행정 부문의 취업자 수는 122만 명으로 12만3000명(11.3%) 늘었다.

재정으로 만들어 낸 일자리가 그만큼 많았다는 뜻이다.

실제로 관련 일자리와 연관이 큰 청소원 및 환경미화원과 돌봄 및 보건 서비스 종사자는 각각 15만4000명(16.2%), 5만3000명(10.5%) 늘어난 110만70000명, 56만2000명으로 집계됐다.

통계청 관계자는 "취업자가 공공일자리 중에서 임시일용직을 중심으로 많이 늘었다"며 "재정 일자리와 관련된 것으로 해석할 수 있다"고 전했다.

뉴시스


전체 취업자를 연령 계층별로 살펴보면 산업 중분류 기준 15~29세가 가장 많이 일하는 업종은 음식점 및 주점업(51만9000명)이었다. 30~49세는 교육 서비스업(94만6000명)이었으며 50세 이상은 농업(130만8000명) 종사자가 가장 많았다.

성별로 보면 남자 취업자는 전문직별 공사업(114만9000명), 육상 운송 및 파이프라인 운송업(101만2000명), 여자 취업자는 음식점 및 주점업(122만5000명), 교육 서비스업(118만4000명) 순으로 많았다.

교육 정도별로 구분하면 대졸 이상은 교육 서비스업(148만3000명), 고졸은 음식점 및 주점업(106만5000명), 중졸 이하는 농업(88만9000명) 종사자의 비중이 제일 컸다.

☞공감언론 뉴시스 russa@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