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625300 0012021042167625300 02 0201001 society 6.3.1-RELEASE 1 경향신문 0 false true false false 1618975560000

“고사리 꺾다 고기 구워먹으려고…” 승용차 전소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경향신문]
제주의 한 들판에서 40대가 차 안에서 고기를 구워 먹으려다 승용차가 전소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경향신문

지난 20일 제주의 한 들판에서 40대가 차 안에서 고기를 구워 먹으려다 승용차가 전소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제주도소방안전본부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제주도 소방안전본부는 지난 20일 오후 1시47분쯤 제주시 용강동의 한 야초지에 주차된 투싼 승용차에서 불이 났다는 신고가 119에 접수됐다고 21일 밝혔다.

이 불로 차가 전소되고, 차 내부에 있던 휴대전화가 불에 탔다.

이 화재는 산화경방 요원이 산불 예방 활동을 하던 중 검은 연기를 목격하면서 산불로 번지는 것을 막을 수 있었다. 이 요원은 119에 신고한 후 자체 장비를 이용해 진화했다.

도소방본부는 차량 소유주인 40대 A씨가 “고사리 채취 중 고기를 구워 먹으려고 차량 내에서 냄비에 번개탄과 숯을 넣고 점화 후 밖에서 담배를 피우던 중 불이 났다”고 진술했다고 밝혔다.

경찰과 소방은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박미라 기자 mrpark@kyunghyang.com

▶ [인터랙티브] 나의 탄소발자국은 얼마?
▶ 경향신문 바로가기
▶ 경향신문 구독신청하기

©경향신문(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