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640809 0142021042167640809 03 0308001 economy 6.3.1-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19009734000

푸틴 ″러시아에 대한 비난에 가혹하게 대응하겠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21일(현지시간) 국정연설 중인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 AFP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21일(현지시간) 러시아에 대한 계속되는 근거 없고 비우호적인 행동에 불만을 표한 후, 어떠한 외국의 도발에도 거칠고 신속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말했다.

AFP통신 등 외신들에 따르면 푸틴 대통령은 이날 연례 국정연설에서 러시아 정부는 다른 나라와 좋은 관계를 유지하려고 노력했다면서 어떤 외국 국가도 러시아의 '레드 라인'(강경한 정책 기조로 바꾸는 기준 선)을 넘지 않기를 바란다며 이같이 경고했다.

그는 국영 TV를 통해 방송된 연설에서 "일부 국가에서는 러시아를 탓하는 가당찮은 관습이 시작됐다"면서 "이것은 일종의 스포츠다. 새로운 종류의 스포츠다"고 원색적으로 서구 국가들을 비난했다.

푸틴 대통령은 러시아 정부가 국제 사회의 모든 구성원들과 '좋은 관계'를 원한다고 말했다. 이어 "하지만 누군가가 우리의 좋은 의도를 약점으로 인식한다면 러시아의 대응이 비대칭적이고 가혹할 것이라는 점을 그들에게 알려달라"고 말했다.

이어 "나는 아무도 러시아와의 관계에서 레드라인을 넘을 생각을 하지 않기를 바란다. 그리고 그것(레드라인)이 어디에 있을지는 우리 스스로 결정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푸틴 대통령은 러시아가 기후 위기와 싸우겠다고도 말했다. 그는 "우리는 기후 변화의 도전에도 대응해야 한다"면서 탄소 배출을 활용하는 산업을 창출할 것을 요구했다. 하지만 그는 러시아가 온실가스 배출량이 향후 30년간 유럽연합(EU)보다 적어야 하지만 러시아의 규모를 감안할 때 이 목표를 달성하기는 어려울 것이라고 부연했다.

그는 올 가을까지 코로나19에 대한 집단 면역 형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도언급했다. 그는 "백신이 이제 가장 중요하다. 백신은 올 가을에 집단 면역이 형성될 수 있도록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푸틴 대통령은 "우리 과학자들이 진정한 돌파구를 마련했다. 현재 러시아는 코로나 바이러스에 대한 믿을 만한 백신 3종을 보유하고 있다"고 자랑했다. 러시아는 스푸트니크 V, 에피백코로나, 코비백 등 세 종류의 자체 개발 백신을 갖고 있다.

camila@fnnews.com 강규민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