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641848 0292021042267641848 05 0506003 sports 6.3.1-RELEASE 29 OSEN 34413990 false true false false 1619020980000

이슈 손흥민으로 바라보는 축구세상

손흥민 '선발 출격'-케인 '부상 이탈'...토트넘, 무리뉴 경질 후 첫 경기 [공식발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이승우 기자] 손흥민이 부상으로 이탈한 해리 케인 없이 토트넘의 공격을 이끌고 사우스햄튼을 상대한다.

토트넘이 22일(한국시간) 새벽 2시 영국 런던의 토트넘 핫스퍼 스타디움에서 2020-2021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3라운드 사우스햄튼과 경기를 치른다. 현재 승점 50으로 7위에 머물러 있는 토트넘은 4위권 진입을 위한 사실상 마지막 기회를 노려야 하는 상황이다.

손흥민은 절체절명의 순간 팀 공격을 이끄는 중책을 맡았다. 케인은 지난 라운드 에버튼전 막판 부상을 당했다. 그래도 손흥민에겐 지난 9월 열린 2라운드서 사우스햄튼을 상대로 4골을 퍼부었던 좋은 기억이 있다.

더군다나 이번 경기는 조세 무리뉴 감독 경질 후 첫 번째 경기다. 토트넘은 무리뉴 감독 경질 후 팀 유스 출신 코치인 메이슨을 감독대행으로 선입했다.

메이슨은 지난 2008년 데뷔해 2016년까지 토트넘 소속으로 뛰었다. 헐시티 소속이던 지난 2017년 두개골이 골절되는 큰 부상을 당한 후 재활에만 전념하다 결국 2018년 초 은퇴했다. 이후 토트넘으로 돌아와 유소년 팀 코치 등을 역임한 후 이번 시즌 막판 1군팀까지 맡게 됐다.

불과 5년 전까지만 해도 해리 케인, 손흥민과 함께 그라운드를 누볐지만 이제 옛 동료들을 지휘하게 됐다. 이제 30세인 메이슨은 위고 요리스(35), 토비 알더웨이럴트(32) 등 일부 베테랑 선수들보다 나이가 어리며, 역대 프리미어리그 팀을 지휘한 감독 중 최연소 기록(29세 312일)을 세우게 됐다.

메이슨 감독대행은 이날 손흥민을 비롯해 루카스 모우라, 가레스 베일, 탕귀 은돔벨레, 지오반니 로셀소, 피에르-에밀 호이비에르, 세르히오 레길론, 에릭 다이어, 토비 알더웨이럴트, 세르주 오리에, 위고 요리스(GK)를 선발로 내세웠다. /raul1649@osen.co.kr
OSEN

[사진] 토트넘 트위터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