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641856 0432021042267641856 01 0101001 politics 6.3.1-RELEASE 43 SBS 37814762 true true false false 1619021476000

이슈 19대 대통령, 문재인

문 대통령 "'스푸트니크 V' 도입 가능성 점검하라"

댓글 3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문재인 대통령이 러시아가 만든 코로나19 백신의 도입 가능성을 점검해 보라고 한 사실이 저희 취재 결과 확인됐습니다. 러시아 백신의 다른 나라 접종 사례, 부작용 여부까지 광범위하게 짚어보라고 지시했습니다.

권란 기자가 단독 취재했습니다.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최근 코로나 백신 수급 상황을 보고받으며, 러시아산 코로나19 백신인 '스푸트니크 V'의 도입 가능성을 점검하라고 지시했습니다.

청와대 관계자는 문 대통령이 스푸트니크 V의 다른 국가 접종 사례, 부작용 여부, 사용 신청 방법과 물량 등 전반적인 상황 점검을 지시했다고 전했습니다.

담당 부처인 질병관리청에 필요할 경우, 즉각 대응할 수 있도록 미리 준비해 두라는 차원이라고 이 관계자는 설명했습니다.

여권 대선주자인 이재명 경기지사는 스푸트니크 V 등 다양한 백신의 공개 검증을 비롯한 방향 전환을 청와대에 요청했다고 밝혔고 민주당 당권 주자인 송영길 의원도 만일의 사태에 대비하기 위한 플랜B 추진 필요성을 언급하는 등, 정치권에서도 스푸트니크 V 도입 문제가 잇따라 제기됐습니다.

스푸트니크 V는 전 세계 60여 개국이 승인을 받아 지난달까지 700만 명이 접종했고, 유럽의약품청도 현재 심사 진행 중입니다.

하지만 이 백신에 사용된 바이러스가, 접종 시 특정 전염병에 더 쉽게 걸리게 한다는 부작용 사례가 보고되는 등 안전성 논란도 여전합니다.

방역 당국은 "상세한 데이터를 확보하고 외국의 허가 사항도 참고하겠다"면서도 본격 논의는 아니라고 선을 그었습니다.
권란 기자(jiin@sbs.co.kr)

▶ [제보하기] LH 땅 투기 의혹 관련 제보
▶ SBS뉴스를 네이버에서 편하게 받아보세요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