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642683 0512021042267642683 06 0602001 entertain 6.3.1-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619037000000 related

[RE:TV] '라스' EXID 하니, 브레이브걸스 역주행 언급에 "해명하고 싶어" 이유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1

MBC '라디오스타' 캡처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EXID 멤버이자 배우로 활동 중인 하니가 해명하고 싶은 사실이 있다고 밝혔다.

지난 21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는 하니가 게스트로 출연한 가운데 브레이브걸스 얘기가 나왔다. 하니는 두 걸그룹이 '역주행'으로 엮이면서 해명하고 싶은 한 가지가 있다고 해 궁금증을 유발했다.

하니는 "역주행으로 연관돼서 '무슨 얘기를 해주고 싶냐, 선배로서 해주고 싶은 말' 이런 걸 많이들 물어보더라"라더니 "그런데 사실 저희가 선배가 아니다"라고 털어놔 출연진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하니는 "저희랑 브레이브걸스가 비슷한 시기에 데뷔했다. 같이 대기실 쓰고 그랬는데, 사실은 저희보다 더 오래 버틴 거 아니냐. 꿈을 포기하지 않은 건데 (제 이름으로) '브레이브걸스, 버텨줘서 고마워' 이런 식으로 기사가 나갔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하니는 "혹시 (저희가 늦게 데뷔했는데 이런 말이) 기분 상할까 봐 걱정도 됐다"라고 솔직한 마음을 고백했다.

이를 듣던 MC 김구라는 "이런 식의 해명을 매번 하면 되잖아"라고 생각을 전했다. 그러자 하니는 "그러고 있어요"라며 해맑게 대답해 폭소를 유발했다.

이날 하니는 EXID가 '위아래'로 역주행 했던 때를 떠올렸다. 특히 산타에게 받은 선물로 당시 기분을 표현하며 눈길을 끌었다. "산타 클로스가 갑자기 선물을 줬는데 내 것이 아닌 걸 받아서 다시 빼앗아 갈까 봐 선물을 풀지도 못하고 다시 가져갈 날만 기다리고 있었다"라고 말한 것.

하니는 "근데 지금 생각하면 그게 내 것이 맞았는데 조금 더 즐길 걸 그랬다. 일희일비 하지 않으려고 했었는데 그때 일희일비 좀 할 걸"이라고 털어놔 눈길을 모았다.
lll@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