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647524 0432021042267647524 04 0401001 world 6.3.0-RELEASE 43 SBS 62165766 false true false false 1619052676000

이슈 전세계 코로나 상황

드론 띄우고 로켓포로 민간인 공격…전쟁터 된 미얀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미얀마군이 쿠데타에 저항하는 시민들을 진압하기 위해 드론을 띄우고 로켓포까지 쏘는 등 사태가 전쟁 상황으로 치닫고 있습니다.

현지매체인 이라와디에 따르면 지난 20일 중부 사가잉 지역의 인마빈 마을에서는 중화기를 동원한 군의 공격으로 시민 6명이 숨지고 6명이 다쳤습니다.

이날 미얀마군 200여명은 마을을 둘러싼 뒤 드론을 띄워 시민들의 위치를 추적하면서 로켓추진수류탄(RPG)을 발사했다고 한 마을 주민은 전했습니다.

지난 2월 1일 군부가 쿠데타를 일으킨 이후 사가잉 지역의 깔레, 따무, 까니, 인마빈 마을 주민들은 군사정부를 규탄하는 시위를 벌여왔습니다.

이에 군경이 총격을 가하면서 진압에 나서자 사냥총 등 사제무기를 들고 방어에 나서왔습니다.

미얀마 나우는 이날 군의 공격으로 시민 5명이 숨지고 5명이 다쳤다고 보도했습니다.

일각에서는 시민 10명이 사망했다는 소문이 돌고 있지만 확인되지 않았다고 미얀마 나우는 전했습니다.

시민들은 진압 병력을 상대로 사냥총을 들고 맞섰고 군은 드론을 띄우고 장거리 포격을 감행했다고 덧붙였습니다.

이날 교전을 피해 인근 17개 마을 주민 1만여 명이 정글로 피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사진=미얀마 나우 캡처, 연합뉴스)
김용철 기자(yckim@sbs.co.kr)

▶ [제보하기] LH 땅 투기 의혹 관련 제보
▶ SBS뉴스를 네이버에서 편하게 받아보세요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