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653099 0032021042267653099 04 0406001 world 6.3.1-RELEASE 3 연합뉴스 65917736 true true false false 1619059344000

이슈 미얀마 군부 쿠데타

"미얀마 쿠데타 주도자 정상회의 참석…있을 수 없는 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연합뉴스

시민단체, 훌라잉 사령관 아세안 정상회의 참석 규탄 기자회견
[촬영 김동환]



(서울=연합뉴스) 박재현 기자 = 미안마 민주주의를 지지하는 한국시민단체모임은 22일 쿠데타를 주도한 민 아웅 훌라잉 최고 사령관의 동남아시아국가연합(ASEAN·아세안) 정상회의 참석을 규탄했다.

이 단체는 이날 서울 여의도 인도네시아 대사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미안마에서 지난 19일까지 군경의 폭력으로 사망자만 738명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며 "이런 상황에서 쿠데타 주도 사령관이 정상회담에서 국가수반 대우를 받는다는 것은 있을 수 없는 일"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지금 세계는 시민들을 학살하는 군부 세력이 아닌, 미얀마 시민들이 함께 세운 민주 정부를 지지하고 있다"며 "아세안은 시민들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고, 군부 쿠데타 문제 해결에 앞장서 달라"고 촉구했다.

앞서 태국 외교부는 오는 24일 인도네시아의 자카르타에서 열리는 아세안 특별정상회의에 미얀마 군사정권 최고 책임자인 흘라잉 최고사령관이 참석한다고 발표했다.

쁘라윳 짠오차 태국 총리는 훌라잉 사령관의 참석 소식이 전해지자 아세안 정상회의 불참을 선언하고 외교장관을 대신 보내겠다고 밝혔다.

traum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