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663259 0512021042267663259 01 0101001 politics 6.3.1-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false false 1619075777000

김부선 "그해 겨울 문성근 선배가 전화했을 때 제 곁엔 그분 누워 있었다"

댓글 5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1

영화배우 김부선씨. © News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박태훈 선임기자 = 영화배우 김부선씨는 22일, 2007년 12월 그해 겨울 자신의 곁에 누군가 누워 있었다며 의미심장한 발언을 했다.

김씨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전날 3억원 손해배상 청구소송 재판 관련 뉴스를 공유하면서 2007년 12월 있었던 일을 소개했다.

김부선씨는 "2007년 12월, 대선 며칠 전 문성근 선배가 제게 '설악산 단체 겨울산행 동반이 가능한지' 전화를 했었다"며 "그때 제 곁에는 그 분이 누워있었다"고 했다.

이어 "그 분에게 '문 선배가 산행 제안한 것'을 자랑처럼 말했고 그 분은 '잘됐다 좋은분인데 사귀어 봐라' 헛소리를 해서 대판 싸우고 5개월간 안본 적도 있다"고 덧붙였다.

김부선씨는 "그때 산행하며 그분의 말을 (문 선배에게) 전한 줄 알았는데 그런 말 들은적 없다하니 곰곰이 생각해 봤다"며 "제 기억에 오류가 있을 수도 있기에 문 선배에게 '오래 전 일이라 착오가 있을 수도 있음'을 늦었지만 사과 드린다"고 했다.
buckbak@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