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663288 0032021042267663288 04 0401001 world 6.3.1-RELEASE 3 연합뉴스 64087791 false true false false 1619075818000

이슈 코로나19 백신 개발

이란 "한국 동결 자금 중 335억원 코로나19 백신 구매 사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달 초 한국산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70만 회분 수입하기도

연합뉴스

이란 국기
[로이터=연합뉴스 자료사진]



(테헤란=연합뉴스) 이승민 특파원 = 이란이 한국 내 동결자금 중 약 335억원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구매에 사용했다고 국영 IRNA 통신 등이 2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호세인 탄하이 이란·한국 상공회의소 회장은 이날 IRNA에 한국 내 묶인 동결 자금 중 3천만 달러(약 335억원)를 코로나19 백신 구매 대금으로 사용했다고 밝혔다.

탄하이 회장은 "우리는 양국의 합의가 이행되기를 희망했지만, 현재까지는 그중 작은 부분에 대해서만 이루어졌다"고 말했다.

그는 한국 내 동결 자금 중 10억 달러(1조1천억원)를 현금으로 받기로 했지만, 지금까지 지급이 이뤄지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한국에 동결된 이란 자금은 70억 달러(약 7조7천억 원)로 추산된다.

이란은 2010년 이란 중앙은행 명의로 IBK기업은행과 우리은행에 원화 계좌를 개설하고 이 계좌를 통해 원유 수출 대금을 받아왔다.

그러나 미국 정부가 2018년 이란 중앙은행을 제재 명단에 올려 이 계좌를 통한 거래가 중단됐으며, 이란 정부는 이 동결 자금을 해제하라고 요구해왔다.

이란은 이달 초 한국에서 생산한 아스트라제네카(AZ) 코로나19 백신 70만 회분을 수입한 바 있다.

이날 기준 이란의 일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는 2만4천886명, 사망자는 388명이다.

현재까지 누적 확진자는 231만1천813명(전 세계 15번째)이고 사망자는 6만7천913명(11번째)이다.

logo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