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670778 0292021042267670778 05 0507002 sports 6.3.1-RELEASE 29 OSEN 0 false true false false 1619097600000

‘0-5→11-6’ SSG, 짜릿한 역전 드라마…삼성 3연전 2승 1패 [대구 리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OSEN=대구, 최규한 기자] 22일 오후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삼성 라이온즈와 SSG 랜더스의 경기가 열렸다.7회초 1사 1, 2루 상황 SSG 최주환이 추격의 우월 스리런포를 날리고 있다. / dreamer@osen.co.kr


[OSEN=대구, 손찬익 기자] SSG가 삼성을 꺾고 주중 3연전을 위닝 시리즈로 마무리지었다. SSG는 22일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원정 경기에서 11-6 역전승을 장식했다.

SSG는 김강민(중견수)-추신수(우익수)-최정(3루수)-제이미 로맥(1루수)-최주환(2루수)-한유섬(좌익수)-오준혁(지명타자)-이흥련(포수)-김성현(유격수)으로 타순을 꾸렸다.

삼성은 김상수(2루수)-구자욱(우익수)-호세 피렐라(좌익수)-강민호(포수)-이원석(1루수)-박해민(중견수)-김동엽(지명타자)-강한울(3루수)-김지찬(유격수)으로 선발 라인업을 구성했다.

삼성은 4회 1사 후 강민호와 이원석의 연속 안타로 1,2루 득점 기회를 마련했다. SSG 선발 오원석은 박해민의 땅볼 타구를 잡아 병살타 유도를 노렸으나 유격수 김성현이 제대로 잡지 못했다. 2루 주자 강민호는 3루를 거쳐 홈까지 파고 들었다.

곧이어 박해민이 2루 도루를 시도하다 런다운에 걸렸다. 그사이 3루 주자 이원석은 재치있는 주루 플레이로 득점을 올렸다.

삼성은 5회 강한울과 김상수의 우전 안타, 구자욱의 자동 고의4구로 1사 만루 찬스를 잡았다. 호세 피렐라가 인필드 플라이로 물러났다. 곧이어 강민호가 우익선상 2루타를 때려 주자 모두 홈으로 불러 들였다. 5-0.

SSG는 0-5로 뒤진 7회 1사 1,2루서 최주환의 우월 스리런으로 추격의 시동을 걸었다. 삼성은 7회말 공격 때 피렐라의 중전 적시타로 1점 더 달아났다. SSG는 8회 빅이닝을 완성하며 짜릿한 역전 드라마를 연출했다.

이흥련의 좌전 안타, 김성현과 남태혁의 연속 볼넷으로 무사 만루 천금 같은 기회를 마련한 SSG. 추신수의 우전 안타 때 이흥련과 김성현이 홈을 밟았다.

계속된 1,3루 찬스에서 최정의 땅볼 타구를 잡은 삼성 3루수 강한울의 송구 실책으로 3루 주자도 홈인. 곧이어 로맥과 최주환의 연속 적시타가 터져 8-6으로 전세를 뒤집었다. 9회 2사 만루서 최주환이 싹쓸이 2루타를 날렸다. 11-6.

SSG 선발 오원석은 4⅔이닝 6피안타 2볼넷 2탈삼진 5실점(3자책)으로 흔들렸지만 타선의 도움 덕에 패전을 면했다. 최주환은 7회 3점 홈런을 포함해 5타수 3안타(1홈런) 7타점 1득점으로 공격을 주도했다. 로맥은 4타수 2안타 1타점 1득점으로 힘을 보탰다.

반면 삼성 선발 라이블리는 6⅔이닝 2피안타(1피홈런) 1볼넷 10탈삼진 3실점(2자책) 호투하며 승리 투수 요건을 갖추고 마운드를 내려왔으나 아쉬움을 삼켜야 했다. 강민호는 4타수 2안타 3타점 1득점으로 분전했다. /what@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