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675015 0962021042367675015 04 0401001 world 6.3.1-RELEASE 96 스포츠서울 62165766 false true false false 1619136248000

이슈 전세계 코로나 상황

장난칠게 따로 있지…"우린 ISIS, 널 처형할 것" 폭탄조끼 입힌 몰카 논란[B급통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출처 | 유튜브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이용수기자] 최근 이라크 TV 프로그램이 과한 설정으로 논란되고 있다.

21일(현지시간) 영국 ‘더선’은 과한 설정으로 유명인을 속인 이라크 한 TV 쇼 프로그램에 주목했다. 해당 쇼 프로그램은 ISIS(극단주의 무장세력 이슬람국가) 테러리스트가 유명 여배우 네스마를 납치한 것처럼 설정한 뒤 강제로 조끼를 입히고 그것을 ‘폭탄 조끼’라며 “넌 처형당할 것”이라고 말했다.

스포츠서울

출처 | 유튜브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지금까지의 설정도 문제지만 네스마는 충격을 받고 의식을 잃고 쓰러졌다. 영상 속 남성들은 물을 뿌려 그를 깨운 뒤 “지금까지 몰래 카메라였다”라고 말했다. 이 때문에 망연자실 한 네스마는 결국 눈물을 터뜨리고 말았다.

해당 프로그램은 잔혹한 폭력성으로 극악무도 한 극단주의 단체의 행동을 따라해 격렬한 비난을 받고 있다. 이 달에만 ISIS의 테러로 아프리카의 한 지역에서는 무고한 수십명의 사람들이 무자비하게 목숨을 잃었다. 이런 상황에서 심각성을 인지 못하고 예능 프로그램을 진행해 문제되고 있다. 이슬람교에서 중요하게 여기는 라마단 기간에 방영되고 있어 비난의 목소리가 더욱 커지고 있다.

스포츠서울

출처 | 유튜브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편 해당 프로그램에는 여배우 외에도 이라크 축구 국가대표 알라 마하위도 출연해 같은 방식으로 몰래카메라를 진행했다.
purin@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