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681680 0032021042367681680 04 0401001 world 6.3.1-RELEASE 3 연합뉴스 65406000 false true false true 1619146537000

이슈 다시 부는 가상화폐 열풍

비트코인 가격 결국 5만달러 선 내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연합뉴스

비트코인 모형
[로이터=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귀원 기자 = 가상화폐 대표주자인 비트코인 가격이 23일 5만달러(약 5천593만원) 선을 결국 내줬다.

가상화폐 사이트인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비트코인은 이날 오전 11시(한국시간)를 지나면서 개당 5만달러선이 흔들리기 시작해 4만8천655달러까지 내렸다.

오전 11시30분 현재는 4만9천472달러에 가격이 형성되고 있다.

비트코인 가격은 지난달 초순부터 5만달러를 넘어 얼마 전에는 6만4천달러선을 돌파하기도 했다.

그러나 최근 주요국에서 잇단 경고음이 나오면서 하락 전환했다.

특히 미국 재무부의 '돈세탁 조사' 루머 등이 퍼진 지난 주말에는 15%나 급락한 바 있다.

블룸버그 통신은 비트코인 가격이 최근 8일 중 7일은 하락세를 보였다고 전했다.

다만 현재도 비트코인 가격은 연초보다 75%가량 올라 있는 상태다.

lkw777@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