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941471 0032021050667941471 04 0401001 world 7.0.0-HOTFIX 3 연합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20261418000

제시카 알바 회사 나스닥 데뷔 첫날 주가 44% 상승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연합뉴스

상장 기념 나스닥 광고판에 등장한 어니스트 컴퍼니
[로이터=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귀원 기자 = 할리우드의 유명 배우 제시카 알바가 공동 창업한 회사로 유명한 생활용품 업체 어니스트 컴퍼니(이하 어니스트)가 5일(현지시간) 미국 나스닥 시장에 성공적으로 데뷔했다.

이날 나스닥 시장에서 거래되기 시작한 어니스트의 주가는 공모가(16달러)보다 약 44% 오른 23.00달러에 장을 마감했다.

이로써 어니스트의 시가총액은 26억8천만달러에 달했다.

어니스트는 이번 기업공개(IPO)를 통해 4억1천300만달러(약 4천647억원)의 자금을 조달했다.

제시카 알바가 보유한 이 회사 주식 지분 가치는 1억3천만달러에 이른다고 블룸버그 통신은 전했다.

알바는 최근 인터뷰에서 "어니스트를 나의 4번째 아이라고 말하곤 한다"면서 회사에 강한 애정을 표현한 바 있다.

어니스트는 2012년 알바가 친환경 운동가 크리스토퍼 개비건, 한국계 미국인 브라이언 리와 함께 공동 설립한 친환경용품 전문기업으로 기저귀 등 유아용품 위주로 팔다가 현재는 화장품과 세정제품 등도 취급하고 있다.

연합뉴스

지난 2015년 5월 어니스트의 한국 론칭 기자회견에 참석한 제시카 알바 [연합뉴스 자료사진/쿠팡 제공]



로스앤젤레스에 본사를 둔 어니스트는 지난해 3억1천만달러의 매출을 올렸으며 1천450만달러의 적자를 기록했다.

알바는 '판타스틱4', '굿 럭 척' 등의 영화에서 섹시하고 귀여운 이미지로 인기를 얻은 할리우드 톱스타로, 여러 차례 방한해 한국 음식과 문화에 애정을 보이기도 했다.

lkw777@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