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941608 0032021050667941608 02 0201001 society 7.0.0-HOTFIX 3 연합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20261594000

서울 강서구 신청사 부지 매입계약…2026년 완공 목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연합뉴스

서울 강서구 신청사 건립 예정 마곡동 745-3번지 부지
[서울 강서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임화섭 기자 = 서울 강서구(구청장 노현송)는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와 지난달 30일 730억원 규모의 신청사 부지 매입계약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신축 강서구청사는 지하철 5호선 마곡역에서 100m 거리에 있는 마곡동 745-3번지 일대 2만256㎡ 부지에 지어진다. 현재 분산된 구청, 구의회, 보건소 등이 함께 들어선다. 강서세무서와 서울남부출입국외국인사무소가 근처에 있다. 완공 목표 시기는 2026년이다.

강서구는 신청사 설계공모를 진행 중이며, 이달 21일까지 참가등록 신청을 받는다.

강서구는 2009년 12월 마곡도시개발사업지구 지정 당시 해당 부지를 공공청사 용지로 확보했으며, 신청사 건립을 위한 행정안전부의 타당성 검증, 서울시 투자심사 등을 작년에 완료하고 구의회의 공유재산관리계획 심의도 마쳤다.

현 강서구청사는 1977년 준공된 노후 시설이어서 안전과 유지보수 등 문제가 커지고 있다고 구는 설명했다.

노현송 구청장은 "부지 매입까지 마무리되면서 청사건립 사업이 본격적으로 탄력을 받게 됐다"며 "신청사가 미래 강서발전을 이끄는 신성장 동력이 될 수 있도록 단계별 계획과 절차들을 순조롭게 진행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limhwasop@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