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959314 0372021050667959314 06 0601001 entertain 7.0.0-HOTFIX 37 헤럴드경제 56433246 false true false false 1620287611000

이슈 스타와의 인터뷰

[단독]'골목식당' 정인선 후임 금새록 합류..PD "백종원도 놀랄만큼 날카로워"(인터뷰 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백종원의 골목식당' 정우진 PD가 정인선 하차에 대한 아쉬움과 함께 새로이 합류한 금새록에 대해 귀띔했다.

지난 5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조보아의 뒤를 이어 2년 동안 '백종원의 골목식당'을 빛내준 정인선이 하차했다.

이날 방송에서 정인선은 눈물을 흘리더니 "사실 너무 많이 배워서 이렇게 작별하기가 아쉽더라. 그런데 더 열심히 제 것을 하고, 그리고 더 도움이 되는 사람이 돼서 찾아주실 때마다 열심히 와서 좋은 에너지 드릴 수 있도록 하겠다"며 "더 열심히 사는, 좋은 사람 인선이 되겠다. 2년 동안 너무 감사드렸다"고 소감을 밝혔다.

정인선의 뒤는 배우 금새록이 잇는다. 방송 말미 공개된 예고편에서 금새록은 통통 튀는 매력을 발산하는가 하면, 병아리 MC임에도 다수의 아르바이트 경험을 바탕으로 한 날카로운 면으로 독설 여제로서의 활약을 예고해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방송 이후 정우진 PD는 헤럴드POP에 "정인선이 인성도 바르고, 따뜻한 마음을 갖고 있어서 지난 2년 동안 골목 상권 사장님들, 시청자들에게 좋은 기억을 많이 드린 것 같다"며 "헤어지는게 아쉽지만, 서로가 서로의 꽃길을 응원하면서 헤어졌다. 앞으로 본업인 배우로서 더 잘됐으면 좋겠다는 마음이다"고 털어놨다.

이어 "금새록은 배우로 데뷔하고 나서도 영화관, 예복집, 빙수집 등 아르바이트를 많이 했더라. 직접 서빙해야 할 때도 있고, 사장님들의 이야기를 귀담아 들어야 하기도 하니 우리 프로그램과 잘 맞다고 생각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녹화를 해보니 정말 밝고, 싹싹해서 보기 좋았다. 시청자들이 금새록의 상큼한 매력을 느낄 수 있을 것 같다"며 "아르바이트를 많이 해서 그런지, 아니면 타고난 건지 백종원도 놀랄 만큼 날카로운 구석도 있더라. 김성주의 귀여운 견제도 있을 거다. 다음주 방송 재밌을 테니 기대해달라"라고 당부했다.

한편 '백종원의 골목식당'은 매주 수요일 오후 10시 35분에 방송된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