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965012 0292021050667965012 06 0602001 entertain 7.0.0-HOTFIX 29 OSEN 64496016 false true false false 1620303840000

이슈 연예계 덮친 코로나19

'킹덤' 멤버수만 45명..댄서 코로나19 확진에 전원 검사 '비상' [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OSEN=박소영 기자] Mnet ‘킹덤 : 레전더리 워’ 현장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해 비상이 걸렸다.

'킹덤'은 ‘킹’을 꿈꾸는 보이그룹 비투비, 아이콘, SF9, 더보이즈, 스트레이 키즈, 에이티즈 여섯 팀이 출연해 선의의 경쟁을 펼치는 리얼리티다. 멤버들만 해도 수십 명이 되고 스태프들과 제작진 수도 상당하다.

그런데 최근 ‘킹덤’ 녹화에 참여했던 댄서 한 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걸로 알려졌다. 이에 ‘킹덤’ 측은 역학조사가 진행중이며, 내부적으로 스태프와 출연진 중 확진자와 밀접접촉자는 없는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당시 녹화에 참여했던 출연진들과 스태프들 모두 코로나19 검사를 받게 됐다. 문진표작성, 발열체크, 출입문 소독기 설치 등 사전 방역수칙을 준수해 진행한 만큼 추가 확진자가 나오지 않도록 예의주시하고 있는 상황이다.

‘킹덤’ 측은 “출연진과 스태프들은 코로나19 검사 결과와 방역 당국 지침에 따를 예정이다. 향후 보건 당국의 조치에도 적극적으로 협조하겠다”고 밝혔다.

이런 가운데 6일 방송은 그대로 전파를 타고 있다. 이날 여섯 팀은 치열한 무대 퍼포먼스 경쟁에서 벗어나 야외에서 체육대회를 즐겼다. 에이티즈 비투비 스트레이키즈가 하루살이 팀으로, 더보이즈 아이콘, SF9이 더아구 팀으로 나뉘어 뜀틀, 꼬리잡기, 계주 대결을 예고했다.

/comet568@osen.co.kr

[사진] 킹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