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965082 0412021050667965082 08 0801001 itscience 7.0.0-HOTFIX 41 뉴스웨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620304272000

장병규 크래프톤 의장, 전 직원에 1000억원 주식 무상 증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웨이

장병규 크래프톤 의장. 사진=크래프톤


[뉴스웨이 김수민 기자]

장병규 크래프톤 의장이 1000억원 규모 사재 주식을 국내외 전 구성원 및 입사 예정자들에게 무상 증여한다.

크래프톤의 최대주주인 장병규 이사회 의장은 6일 글로벌 전체 구성원들에게 이같은 내용을 담은 이메일을 보내고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한 것에 대한 감사의 인사와 사재 출연을 결심한 배경을 전했다.

장 의장은 이메일에서 “이사회 의장이 아닌 최대주주이자 자연인 장병규로 메일을 보낸다”라며, 크래프톤이 매출의 90% 가까이를 해외에서 달성하는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하는데 기여한 국내외 모든 구성원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이어 “우리사주조합 제도를 실시하지만, 법‧제도상으로 국내에만 적용되고 해외법인 구성원들이 해당되지 않는 점 등 모두 함께 나눌 수 있는 특별한 방법을 찾아야만 했고, 글로벌 전체 구성원에게 감사한 마음을 나눌 수 있는 방법으로 사재 주식의 증여를 결심했다”고 언급했다.

그는 “저의 글로벌 고객, 시장, 구성원들 등에 대한 열정과 의지를 표현한 것으로 받아 주시면 감사하겠다”라며 “앞으로도 탄탄한 상호 신뢰를 바탕으로 오래도록 더 크고 좋은 회사로 만드는 일을 함께 하길 바란다”고 이번 주식 증여 결심의 배경을 설명했다.

더 많은 인재들이 크래프톤과 함께 도전을 이어 갔으면 하는 바람도 밝혔다. 장 의장은 “올해 9월까지 입사하게 될 구성원들에게도 주식을 드릴 것”이라고 예비 크래프톤 구성원들에게도 메시지를 전달했다.

크래프톤은 올해 ‘인재 중심의 경영 방침’을 제시하고, 경쟁력 있는 보상 체계와 새로운 인재 성장 체계를 도입했다. 700여명의 대규모 채용을 진행하고 있으며, 새로 합류하게 될 구성원들을 위해 더 좋은 환경을 조성하는 다양한 실천을 계속해서 이어 나간다는 방침이다.

끝으로 장 의장은 “여러분들이 없다면 크래프톤도, 그리고 저도 없다는 점을 잘 알고 있고, 항상 감사하다”며 “크래프톤이 글로벌 고객을 위한 진정한 글로벌 회사가 되기를, 창업자로서 진심으로 바란다는 점을 기억해달라”고 전했다.

김수민 기자 k8silver@

저작권자(c)뉴스웨이(www.newsw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