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966211 0562021050767966211 06 0601001 entertain 7.0.0-HOTFIX 56 세계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620316800000

“오토바이가 되레 사고내” 김흥국 ‘오토바이 뺑소니 혐의’ 경찰 수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불법 좌회전하다 충돌 후 도주”

세계일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가수 김흥국(62·사진)씨가 뺑소니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은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김씨는 혐의 내용을 부인했다.

6일 서울 용산경찰서에 따르면 김씨는 지난달 24일 오전 11시20분쯤 용산구 이촌동 한 사거리에서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을 운전하던 중 신호를 어기고 불법 좌회전을 하면서 오토바이를 들이받고 도주한 혐의(특정범죄가중처벌등에 관한 법률상 도주치상)를 받고 있다.

오토바이 운전자는 사고 당시 피부가 찢어지는 등 다리 부위에 부상을 입은 것으로 알려졌다. 김씨는 당일 바로 경찰 조사를 받았으며, 음주운전은 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김씨는 혐의를 부인하며 오히려 오토바이가 접촉 사고를 냈다고 반박했다. 그는 이날 언론 인터뷰를 통해 “좌회전 신호를 기다리고 있었는데 오토바이가 내 차를 치고 지나갔다”며 “운전자가 내 차 앞에서 넘어졌으면 바로 현장을 수습했을 텐데 그냥 지나가 ‘별로 다치지 않았거나 내게 미안해서 그런가 보다’라는 생각을 했다”고 말했다. 이어 “내 차도 피해를 입었다. 내가 연예인이 아니었으면 운전자를 계속 쫓아갔을 거다”며 “(오토바이 운전자가) 크게 안 다친 것 같아 대수롭지 않게 여기고 있었는데 나를 안 좋은 쪽으로 몰아가니 답답한 마음”이라고 토로했다.

경찰은 양측 진술이 엇갈리는 점을 감안, 목격자와 사고 현장 주변 폐쇄회로(CC)TV 등을 토대로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박지원 기자 g1@segye.com, 사진=연합뉴스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