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988575 0112021050767988575 03 0308001 economy 6.3.1-RELEASE 11 머니투데이 60111573 false true false true 1620395192000

이슈 취업과 일자리

美 신규 일자리 '예상치 대폭 하회'..."아직 갈길 멀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뉴욕=임동욱 특파원]
머니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미국 경제가 회복세를 보이고 있지만 고용시장 개선은 시장의 예상에 미치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노동통계청은 7일(현지시간) 4월 신규 일자리가 26만6000개 증가했다고 밝혔다. 이는 월스트리트저널이 조사한 시장 전망치(100만개)를 큰 폭으로 하회한 수치다.

공식 실업률은 6%에서 6.1%로 높아졌다.

마켓워치는 "실업률이 13개월만에 처음으로 증가한 것은 일자리를 찾아 노동시장에 진입한 사람들이 늘어난 것이기 때문에 경제에 좋은 징조"라고 평가했다. 이어 "4월 신규 일자리 수치는 일시적 문제일 가능성이 높다"며 "코로나19(COVID-19) 신규발생 건수가 크게 줄고 있고 연방정부의 대규모 경기부양책이 경제에 엄청난 영향을 주면서 일자리가 증가하는 추세"라고 밝혔다.

닐 카슈카리 미니아폴리스 연방준비제도(Fed) 총재는 이날 블룸버그TV와의 인터뷰에서 "이번 일자리 데이터는 연준이 경기부양을 계속하고 있는 이유를 설명해 준다"며 "우리가 가야 할 길이 멀다는 것을 보여주는 하나의 예로, 일찍 승리를 선언해서는 안 된다"고 밝혔다.

뉴욕=임동욱 특파원 dwlim@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