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988734 0102021050767988734 04 0401001 world 7.0.0-HOTFIX 10 서울신문 0 false true false false 1620398573000

머스크, ‘암호화폐 광풍’ 3개월만에 “투자 조심히 하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신문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와 비트코인. EPA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트위터에 가상자산(암호화폐)를 지지한다는 글을 올려 이른바 ‘코인시장’에 전 세계적인 광풍을 부른 미국 전기차업체 테슬라의 일론 머스크 최고경영자(CEO)가 7일 “조심성을 갖고 투자하라”고 당부했다.

머스크는 이날 트위터를 통해 “암호화폐는 유망하다. 하지만 조심성을 갖고 투자하길 바란다”면서 자신의 한 인터뷰 영상을 첨부했다.

미 연예매체 TMZ가 올린 이 영상에서 머스크는 “암호화폐는 미래의 화폐가 될 좋은 기회가 있다”면서도 “현재로서는 추측이다. 암호화폐에 필수자금을 투자하면 안 된다. 그건 현명하지 않다”고 말했다.

머스크는 지난 1월 28일 트위터 자기소개란에 ‘#비트코인’을 추가한 이후 꾸준히 암호화폐의 미래 가능성을 꾸준히 강조해왔다.

지난 3월 말에는 테슬라 자동차를 비트코인으로도 살 수 있다고 밝혔다.

비트코인을 처음 언급한 이후 3개월 동안 전 세계적으로 암호화폐 시장이 급등락을 거듭했는데, 처음으로 투자 리스크를 언급한 것이다.

앞서 머스크가 지난달 암호화폐 중 ‘도지코인’(DOGE)이 유망하다면서 이를 지지하는 트윗을 올린 뒤 이 종목의 가격이 하루 만에 20% 이상 급등하기도 했다.

신진호 기자 sayho@seoul.co.kr

▶ 밀리터리 인사이드

- 저작권자 ⓒ 서울신문사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