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989438 0972021050867989438 06 0602001 entertain 7.0.0-HOTFIX 97 스포츠투데이 0 false true false true 1620421153000

'백반기행' 김수미 "황신혜 혼자 됐을 때 우리 집에서 매일 3끼 먹었다" [텔리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김수미, 허영만 / 사진=TVCHOSUN 허영만의 백반기행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김수미가 음식을 가장 많이 만들어 준 연예인으로 황신혜를 꼽았다.

7일 방송된 TVCHOSUN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에서는 배우 김수미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김수미와 허영만은 강원도 평창으로 맛 기행을 떠났다. 김수미는 "오래 전부터 평창 홍보대사를 해서 자주 온다. 여기 이틀 정도 이면 속초나 먹거리 맛있는 게 참 많다. 저한테 힐링되는 건 자연이다. 그냥 자연만 보면 좋다"고 털어놨다.

이날 허영만은 황탯국을 포함해 김수미가 만들어 준 밥상을 맛보면서 "다른 사람들한테 음식 대접 많이 하시지 않냐? 제일 많이 신세 진 연예인은 누구시냐"고 물었다.

김수미는 "예전에 황신혜 씨가 혼자 됐을 때 매일 아침부터 와서 아침밥부터 먹었다"고 답했다.

이어 "저 일 나가면 집에서 혼자 잤고, 점심, 저녁 먹고 밤에 갔다. 우리 반찬이 그렇게 맛있다더라"고 덧붙였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