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005387 0232021050968005387 01 0104001 politics 7.0.0-RELEASE 23 아시아경제 57415299 false true false true 1620548366000

이슈 정치권 보수 진영 통합

與 송영길·윤호중 이한동 빈소 조문 “통합의 정신 실천한 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경제

9일 고 이한동 전 국무총리 빈소가 마련된 서울 광진구 건국대학교병원 장례식장에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가 조문을 하고 있다./사진공동취재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전진영 기자]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윤호중 원내대표는 9일 고(故) 이한동 전 국무총리 빈소를 찾아 고인을 추모했다.


송 대표는 이날 조문이 끝난 뒤 기자들과 만나 “통합의 정신을 실천하신 분으로 기억한다”고 고인을 추모했다. 그는 “여야간, 보수와 진보간 소통과 통합을 위해 노력을 해주셨다”며 “특히 이 총리가 썼던 좌우명이 해불양수(海不讓水)다. 바다는 물을 가리지 않는다는 뜻으로, 제가 인천시장 시절에 (좌우명으로) 삼기도 했다”고 밝혔다.


윤 원내대표는 “이 전 총리는 김대중 정부의 총리로 1기 민주정부가 안정적으로 국정을 운영하는데 큰 도움을 주신 분”이라며 “비록 저희당 소속은 아니었지만 보수와 진보를 잘 어우러지게 이끌어주셔서 조문을 드리러 왔다”고 밝혔다.


이어 “이 전 총리가 정치하실때는 여야가 의견이 달라도 대화를 하고 마주앉아서 이야기하는것을 꺼리지 않았다”며 “지금 우리 정치권에서는 찾아보기 힘든 모습이다. 다시 복원하면 좋지않을까 생각한다. 그런 면에서 이 전 총리도 지금 정치를 보고 안타깝게 생각할 것 같다”고 강조했다.



전진영 기자 jintonic@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