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008260 1252021051068008260 02 0201001 society 7.0.0-HOTFIX 125 MBC 0 false true false false 1620572973000

경찰, '전세 보증금 미반환 의혹' 일가족 3명 수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MBC

자료사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세입자들에게 전세 보증금을 돌려주지 않았다는 의혹을 받는 일가족 3명이 경찰의 수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더불어민주당 소병훈 의원실 등에 따르면, 서울경찰청 강력범죄수사대는 50대 A씨, 그의 두 딸 B씨와 C씨 등 3명을 사기 등의 혐의로 수사 중입니다.

B씨와 C씨는 지난 2017년 임대사업자로 등록하며 주택 12채를 보유하고 있다고 신고했는데, 2년 만에 524채까지 늘어났다가 이달 기준으로 397채로 줄어든 상태입니다.

또 이들이 지닌 임대주택 가운데 전세보증금 반환보증보험에 가입된 집은 지난해 기준 125채로 파악됐는데, 주택도시보증공사는 이 가운데 18건의 보증금 미반환 사고를 접수했습니다.

소 의원실 측은 이들이 전세를 끼고 집을 사는 이른바 '갭 투자' 방식으로 주택 수를 늘렸다며 이들 가족 명의로 된 집이 더 있을 것으로 추정된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에 대해 경찰 관계자는 "현재 수사중인 상황으로 자세한 내용은 밝힐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홍의표 기자(euypyo@mbc.co.kr)

[저작권자(c) MBC (https://imnews.imbc.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MBC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