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062297 0312021051168062297 06 0602001 entertain 7.0.0-RELEASE 31 스타데일리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20741180000

'강철부대' 707, 육탄전 포기 선언 "부상 위험 커... 본 미션 집중할 것"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데일리뉴스

채널A '강철부대' 방송 캡처


[스타데일리뉴스=김제니 기자] '강철부대' 707 팀이 UDT 팀과의 참호격투 미션을 포기했다.

11일 오후 방송된 채널A 예능프로그램 '강철부대'에서는 부대의 생존이 걸린 야간 연합 작전이 진행됐다.

이날 707 이진봉은 참호격투 대결에 앞서 "707은 강력한 베네핏을 포기하고 본 미션에 집중하도록 하겠다"라며 육탄전 포기를 선언했다. 인터뷰에서 이진봉은 "육탄전은 체력 소모가 크고, 무엇보다 본 미션이 아니었다. 어설프게 할 바에는 탄을 아껴두자 싶었다"라고 설명했다.

이에 UDT는 707의 포기를 승인했다. UDT 육준서는 "많은 생각이 들었지만, 그들의 뜻을 존중해야 한다고 믿었다"라고 말했으며, UDT 김범석은 "우리 팀 입장에서는 나쁘지 않았다. 참호격투는 체력 소모가 크기 때문에 부전승으로 올라갈 경우 육탄전에서 우승할 가능성이 높다고 생각했다"라고 전했다.

한편 채널A '강철부대'는 매주 화요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된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tardailynews.co.kr

<저작권자 Copyright ⓒ 스타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