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190374 0022021051768190374 02 0213001 society 6.3.1-RELEASE 2 중앙일보 48261997 false true false true 1621256235000

이슈 아동학대 피해와 대책

후배 변기물 먹이고 엽기고문···하동 서당원장 '아동학대' 구속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추가 폭로 나왔던 서당 학교폭력 사건도 수사 중

경남 하동군 지리산 서당에서 벌어진 엽기적인 폭력 사태를 수사 중인 경찰이 첫 피해 사례가 발생했던 서당원장을 구속했다.

중앙일보

지난 3월 29일 경남 하동군 청학동 한 서당 입구. 해당 서당은 최근 학생간 폭력 문제가 발생했다.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경남경찰청은 하동군 지리산에 있는 한 서당의 A원장을 아동학대 혐의(아동복지법상 상습학대 혐의)로 구속했다고 17일 밝혔다. 경찰은 지난 2월 “하동의 한 기숙형 서당에 다니는 딸 아이가 여자 동급생과 선배 등의 강요로 변기 물을 먹거나 변기 청소 솔로 이를 닦는 등 엽기적인 고문과 협박·폭언·폭행을 당했다”는 취지의 고소장을 접수해 수사를 벌였고, 상당 부분 혐의를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 사건은 지난 3월 한 피해자의 어머니가 청와대 국민청원에 “딸아이가 구타는 기본이고 경악할 수위로 고문을 당했다”며 “가해자는 세탁세제와 섬유 유연제를 억지로 먹이고 변기 물과 수돗물을 마시게 했다”는 글을 올려 국민적 공분을 사기도 했다.

첫 폭력 폭로가 나온 뒤 또 다른 지리산 하동지역 서당에서 추가 폭로가 이어지자 하동교육청과 하동군, 경찰은 합동점검단을 구성해 지난달 2일부터 10일간 합동조사를 벌였다. 합동점검단은 서당 거주자와 인근 초·중·고교 학생을 대상으로 폭력 실태조사를 벌인 결과 그동안 15건의 폭력 피해를 확인했다.

경찰 관계자는 “A 원장이 증거인멸 우려가 있어 구속했다”며 “A 원장 사건뿐만 아니라 또 다른 서당 관계자와 학생 간 학교폭력 사건도 신속히 수사하겠다”고 말했다.

하동=위성욱, 진창일 기자 jin.changil@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넌 뉴스를 찾아봐? 난 뉴스가 찾아와!

ⓒ중앙일보(https://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