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217928 0292021051968217928 06 0602001 entertain 7.0.0-HOTFIX 29 OSEN 0 false true false true 1621379280000

'라디오스타' 예지원, 연예계 재능 부자..독보적인 매력 인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OSEN=박판석 기자] 배우 예지원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작품에서 메소드 연기를 펼친 비결을 공개한다.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하기 위해 여러 분야를 접하고 배우다 보니 ‘재능 부자’가 됐다는 것.

예지원은 샹송 기타 연주와 ‘어린 왕자’ 프랑스어 낭독 등 그동안 연기와 함께 갈고닦은 재능을 대방출, 독보적인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오늘(19일) 오후 10시 30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강영선 / 연출 강성아)는 다재다능한 능력에 예술적 감각까지 장착한 만능캐 아티스트 4인 김승우, 예지원, 김완선, 브라이언과 함께하는 ‘아트다! 아트!’ 특집으로 꾸며진다.

예지원은 작품마다 캐릭터와 혼연일체 된 연기로 존재감을 자랑해 왔다. 평소 예능에서 예측불허 캐릭터로 사랑받아온 예지원이 ‘라스’에 처음 출격해 어떤 활약을 펼칠지 기대감이 고조된 상황. 등장하자마자 “낯을 가리고 청순한 편이다”이라고 자신을 소개한 예지원은 자신에게 쏠리는 관심이 부담스러운 나머지 “서서 토크 하면 안 돼요?"라고 물으며 ‘엉뚱한 매력’을 폭발시킨다.

예지원은 그동안 여러 작품에서 유창한 프랑스어, 피아노, 승마, 태권도, 무용 실력을 자랑해 캐릭터에 현실감을 불어넣었다. 예지원은 ‘재능 부자’가 된 비결이 다름 아닌 ‘연기’ 때문이라며, 작품의 캐릭터를 소화하기 위해 여전히 바쁜 시간을 쪼개 여러 분야를 접하고 배우고 있다고 고백한다. 특히 “프랑스어 공부를 18년째 하는 중”이라는 예지원은 ‘라디오스타’ 시청자를 위해 준비한 샹송 기타 연주와 ‘어린 왕자’ 프랑스어 낭독을 선보인다.

기타를 멘 예지원은 수줍음을 감추기 위해 다른 게스트를 등을 지고 기타 연주를 시작하려 해, MC들에게 제지까지 당했다고 전해져 웃음을 유발한다. 이어 예지원은 청순한 모습으로 샹송 기타 연주를 시작하더니, 금세 좌중을 휘어잡는 장악력을 발휘한다. 단숨에 분위기를 바꾸는 수준급 연주와 프랑스어 실력으로 모두를 매료시켰다는 후문이다.

재능 대방출의 시작과 끝이 다른 예지원의 모습에 유세윤은 “아까 쑥스럽다고 하지 않았느냐”라고 물어 모두를 폭소하게 만들었다는 전언이다.

범상치 않은 재능 인증 타임과 더불어 예지원의 남다른 일상이 공개돼 시선을 강탈할 예정이다. 특히 예지원은 언제든 꺼내어 즐길 수 있게 차량에 피아노와 기타를 상비 중이라며 ‘차 안 필수품’ 리스트를 공개해 MC들의 입을 쩍 벌어지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독보적인 재능과 매력의 소유자 예지원의 샹송 기타 연주는 오늘(19일) 수요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pps2014@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