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704780 0172021061068704780 08 0801001 itscience 7.0.0-HOTFIX 17 디지털데일리 0 false true false true 1623305297000

조경식 과기정통부 차관, 5G 융합서비스 테스트베드 방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디지털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디지털데일리 채수웅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임혜숙, 이하 과기정통부) 조경식 제2차관은 10일 5G 융합서비스 테스트베드를 방문해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차별화된 5G 융합 서비스 확산과 5G 장비 고도화를 지원하기 위한 방안을 논의했다.

과기정통부는 전 산업영역에의 5G 서비스 융합‧확산을 지원하기 위하여 판교 기업지원허브 내에 5G 코어망 시스템을 구축하고 전국 4개 거점지역(판교, 대전, 광주, 대구)에 5G 기지국(3.5㎓/28㎓) 및 테스트시설을 구축해 5G 단말, 장비, 서비스 기술 개발을 지원하고 있다.

또한 진화하는 5G 국제표준 등을 고려해 올해 하반기에 5G SA(Stand Alone) 기반으로 테스트베드를 고도화하는 등 지속적인 관리를 통해 이용자가 5G 상용망 수준의 환경에서 실험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테스트베드에서는 중소 제조사의 단말‧서비스 개발‧시험‧검증을 실시하고 시장 출시 전에 기술지원 및 컨설팅 등을 통해 보다 완성도 높은 제품을 출시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또한 정보통신기술협회 등과 연계하여 한 장소에서 보다 편리하게 공인 시험과 시험성적서 발급 등을 가능토록 하여 편의성을 높였다.

이날 참석한 기업들은 자사의 5G 기반 서비스를 시연하고 테스트베드를 활용, 개발‧실증 중인 다양한 5G 장비‧서비스를 소개했다.

이어 조경식 차관은 5G 관련 중소장비 제조사, 서비스 개발사 및 5G 서비스 기업(통신3사)과 간담회를 개최하고 5G 시장 현황 및 우리 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지원 필요한 사항 등을 논의했다.

조 차관은 '5G는 데이터 경제 활성화의 핵심 수단이자, 제조,미디어,자동차 등 각 분야와의 접목을 통해 새로운 신산업을 창출하게 하는 기반'이라며 '5G 융합서비스 테스트베드가 많은 대학, 스타트업, 중소벤처기업 등에 열린 테스트베드로서 역할을 다해 새로운 서비스와 디바이스를 확산시키고 5G 시장을 활성화하는데 기여하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채수웅 기자>woong@ddaily.co.kr

-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