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17565 0562021061668817565 07 0708001 culture 7.1.5-RELEASE 56 세계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623808204000

'키작녀들의 워너비' 유아의 '샤넬 애착 가방' 스타일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세계일보

사진=유아 인스타그램 캡처


기본 화이트 티셔츠와 데님 오버롤로 활동적이고 귀여운 매력을 드러낸 유아. 특히 유아는 일명 ‘똥 머리’ 헤어스타일로 발랄한 느낌까지 대폭 살린 스타일링을 선보였다. 여기에 유아는 평소 피부처럼(?) 지니고 다니는 샤넬 백으로 룩의 포인트와 고급스러움까지 살렸다는 사실.

세계일보

사진=유아 인스타그램 캡처


앞선 귀여운 느낌의 스타일링과 달리 해당 스타일링은 좀 더 여성스러운 무드를 부각시킨 게 특징이다. 옅은 민트 컬러의 슬리브리스 니트 탑과 카디건을 매치한 유아는 진주 목걸이를 더해 룩의 무드는 극대화하고 애착 가방으로 수납력과 트렌디함을 살렸다.

세계일보

사진=유아 인스타그램 캡처


스웻셔츠의 진주 목걸이는 더 이상 ‘믹스매치’ 스타일링이 아니다! 현재 가장 핫한 원마일룩의 포인트를 더한 유아는 자연스러운 헤어스타일의 선글라스, 그리고 그가 사랑해 마지않는 샤넬 백과 함께 패셔니스타로서의 면모를 입증했다.

세계일보

사진=유아 인스타그램 캡처


핑크 티셔츠를 허리춤에 묶어 매고 잘록한 허리 라인을 드러낸 와중에도 꼭 붙어 있는 유아의 가방. 평소 그녀는 작은 키를 커버하기 위해 크롭탑에 하이웨스트 진을 매치하는 영리한 코디네이션을 고수했다. 연청 데님과 핑크 컬러의 조화는 평소 사랑스러운 이미지의 유아와 찰떡인 한편 길게 늘어트린 헤어스타일로 청순한 느낌까지 더했다.

세계일보

사진=유아 인스타그램 캡처


유아가 샤넬 백과 함께 ‘레트로 걸’로 변신했다. 그는 긴 머리를 양 갈래로 땋아 귀여운 매력을 드러낸 반면 앞머리를 헤어 핀으로 고정해 포인트를 더 했다. 또한 화이트 컬러의 디테일이 숨어있는 청록색의 크롭 티셔츠와 물 빠진 느낌의 하이웨스트 데님으로 트렌디한 감성을 살린 레트로 걸 스타일을 선보였다.

강민선 온라인 뉴스 기자 mingtung@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