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36856 0312021061668836856 06 0602001 entertain 7.1.3-HOTFIX 31 스타데일리뉴스 0 false true false true 1623851602000

[S종합] '뽕숭아학당' 김원준→노브레인, TOP6와 듀엣 결성... 레전드 무대 예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데일리뉴스

TV조선 '뽕숭아학당' 방송 캡처


[스타데일리뉴스=김제니 기자] '뽕숭아학당'의 TOP6와 레전드 가수들이 듀엣으로 뭉친다.

16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뽕숭아학당'에는 임영웅, 영탁, 이찬원, 정동원, 장민호, 김희재, 김원준, 배기성, 노브레인, 이영현이 출연했다.

이날 MC 붐은 "도란도란 콘서트에 이어 두 배 더 커지고 다양해진 도란도란 듀엣쇼를 준비했다"라며 "트로트 뿐만 아니라 록, 댄스, 발라드 등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해 TOP6의 기대감을 높였다.

스타데일리뉴스

TV조선 '뽕숭아학당' 방송 캡처


TOP6와 도란도란 듀엣쇼를 함께할 가수들이 차례차례 등장했다. 처음으로 무대에 나온 건 노브레인이었다. '넌 내게 반했어' 무대를 본 TOP6는 함께 뛰놀며 환호했다. 무대를 본 임영웅은 "흥이 머리 꼭대기까지 오르더라. 형들이랑 같이 하면 재밌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라고 말했으며, 영탁은 "저도 한 에너지하는 사람인데 한 수 배웠다. 함께하면 길이길이 남을 추억이 될 것 같다"라고 듀엣을 기대하는 모습을 보였다.

트로트와 록이 섞일 수 있냐는 질문에 노브레인 보컬 이성우는 "록이든 트로트든 진심을 노래하지 않나. 진심을 노래하면 통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라고 답했다.

노브레인의 드러머 황현성은 정동원의 팬이라고 밝혔다. 이에 MC 붐은 "동원이도 드럼을 칠 줄 안다"라고 말했고, 정동원은 즉석에서 드럼을 연주했다. "조금 칠 줄 안다"고 겸손하게 말한 정동원은 예상외의 실력을 자랑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정동원의 연주를 본 황현성은 "너무 멋있다"라며 정동원에게 초록색 드럼스틱을 선물해 훈훈함을 더했다.

스타데일리뉴스

TV조선 '뽕숭아학당' 방송 캡처


다음으로 등장한 건 캔 배기성이었다. '내 생에 봄날은'을 열창한 배기성은 "제 2의 녹색지대를 꿈꾼다. 약간 버터 느낌 나는 목소리를 가진 분과 함께하고 싶다"라고 말했다. 김희재는 "배기성 선배님과 함께하고 싶었다. 터프한 목소리와 제 미성이 합쳐지면 좋은 시너지가 날 것 같았다"라고 전했다.

빅마마 이영현은 '체념'을 멋지게 불렀다. 이어 그는 인터뷰에서 "저는 정동원 군이랑 같이하고 싶다. 사실 선곡 등도 그쪽으로 생각하고 왔다"라고 소망을 전했다. TOP6의 이찬원은 "둘 다 성량이 쩌렁쩌렁하지 않나. 함께하면 좋은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 같다"라고 말했다.

스타데일리뉴스

TV조선 '뽕숭아학당' 방송 캡처


마지막으로 등장한 레전드 가수는 김원준이었다. 변하지 않는 미모의 그는 댄서들과 함께 '모두 잠든 후에'를 열창해 시선을 모았다. 이를 본 임영웅은 "실물이 훨씬 더 잘생기셨다"라고 감탄했으며, 영탁은 "박기웅인 줄 알았다"라고 말했다. 김원준과의 듀엣을 소망한 장민호는 "학창시절 때부터 팬이었다. 오늘 나오신 걸 보고 충격일 정도로 좋았다. 역시는 역시"라고 전했다.

한편 TV조선 '뽕숭아학당'은 매주 수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tardailynews.co.kr

<저작권자 Copyright ⓒ 스타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