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36979 0292021061668836979 08 0804001 itscience 7.1.3-HOTFIX 29 OSEN 0 false true false true 1623852720000

[LCK] 젠지, 풀세트 접전 끝에 KT 꺾고 개막 3연승 '선두 탈환'(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종로, 고용준 기자] 젠지는 역시 강팀이었다. 젠지가 KT를 꺾고 개막 3연승을 내달리면서 선두 자리를 되찾았다. 담원 이라는 대어 사냥 이후 젠지를 위협했던 KT는 서툰 운영에 발목이 잡히면서 기세가 한 풀 꺾였다.

젠지는 16일 오후 서울 종로 롤파크 LCK아레나에서 열린 '2021 LOL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서머 KT와 1라운드 경기서 '룰러' 박재혁과 '비디디' 곽보성이 캐리력을 고비 마다 발휘하면서 팀의 2-1 승리를 이끌었다. 이 승리로 젠지는 시즌 3승(득실 +4)째를 올렸다. 반면 KT는 시즌 2패(1승 득실 0)째를 당했다.

출발은 순조로웠다. '룰러' 박재혁과 '라이프' 김정민의 존재감이 제대로 발휘되면서 1세트는 젠지의 완승으로 막을 내렸다. 이즈리얼을 잡은 박재혁은 상대를 농락하는 환상적인 플레이로 상대 봇과 한 타 구도에서 맹활약하면서 완승을 견인했다.

서전을 패한 KT는 '도란' 최현준이 리신으로 박재혁을 기막히게 걷어차면서 승부를 1-1 원점으로 돌렸다. 도란의 슈퍼 플레이에 흐름을 탄 KT는 대지 드래곤의 영혼 완성 후 상대적으로 눌렸던 '노아' 오현택까지 살아나면서 1세트 완패를 앙갚음 했다.

한 번씩 주고받은 승부는 3세트 중반까지 접전이 계속됐다. 밀고 밀리는 공방전 상황에서 KT의 내셔남작 사냥이 독이 됐다. KT의 압박에 물러난 상황에서 '클리드' 김태민이 바론 버프를 스틸했고, KT의 챔피언들을 몰살시키면서 사실상 승부가 갈렸다.

바론 파워 플레이 상황에서 글로벌골드를 순식간에 8000 이상 벌린 젠지는 일발역전을 노리던 KT의 다음 수를 차단하면서 승리의 마침표를 찍었다. / scrapper@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