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57984 0292021061768857984 06 0602001 entertain 7.1.3-HOTFIX 29 OSEN 0 false true false false 1623915600000

한예슬, 제주도 간 사이 또 일방적 폭로 [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유튜브 영상 캡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장우영 기자] 배우 한예슬에 대한 추가 폭로가 이어졌다. 기자 출신 유튜버 김용호가 이번에는 한예슬이 슈퍼모델 입상 후 일어났던 일이라며 제보자와 통화한 내용을 공개했고, ‘버닝썬’에 이어 클럽‘ 무인’ 관련 제보로 다시 한번 의혹을 제기했다. 이 같은 일방적 주장에 한예슬 측은 별다른 입장을 내놓고 있지 않다.

김용호는 지난 16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슈퍼모델 한예슬, 데뷔 첫 날 생긴 일’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업로드했다.

이 영상에서 김용호는 한예슬이 공식 해명 영상에서조차 거짓말을 했다고 주장했다. 그는 한예슬이 룸살롱 ‘일가(ILGAA)’ 출신이며, 슈퍼모델 입상 후 뒷풀이에서 배 나온 아저씨와 룸에 올라갔다, 데뷔 초부터 클럽 죽순이로 유명했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구체적인 증거는 없는 제보자들에 의한 주장이었다.

OSEN

김용호는 한 제보자와 통화한 내용을 공개했다. 제보자는 “기자님 팬도 아니고 한예슬 팬도 아니다. 그런데 이건 너무 심하다. 한예슬 어떻게 데뷔한 줄 아느냐. 슈퍼모델 수상을 하고 정확한 호텔도 알고 있다. 뒷풀이를 했는데 술을 먹고 너무 당연하게 관행처럼 룸으로 올라갔다. 긴가민가했는데, 그 XX가 내려와서 직원이랑 만나서 ‘끝내주더라’고 하더라"고 주장했다.

OSEN

OSEN

한예슬과 김용호는 최근 남자 친구 과거 의혹 등으로 대립각을 세우고 있다.

김용호는 한예슬의 남자 친구가 ’비스티 보이즈‘라며 과거를 폭로했고, 한예슬은 그의 주장을 정면으로 반박하는 해명 영상을 공개했다.

특히 한예슬은 “이렇게 악플러들을 선동해서 허위사실과 말도 안되는 가십, 루머로 상처를 주고 인생을 망가뜨리고, 커리어를 짓밟는 행위들이 모두가 경악을 금치 못하는 학폭과 다를 게 없다. 사회 폭행이 아닌가 싶다. 확인되지 않은 사실들로 한 사람의 인생을 송두리째 짓밟는 무차별 폭행이 살인 미수와 뭐가 다르냐. 커리어, 이미지, 노력했던 모든 게 루머, 가십으로 무너졌을 때 이 사람의 상태가 어떻게 되느냐. 멘탈이 튼튼해서 버티고 이겨내는 사람이 있겠지만 일반적으로는 멘탈 무너지고 트라우마로 남는다. 육체적 폭력만이 폭력이 아니다. 정신적 폭력도 어마어마하다. 이런 수준의 폭력은 그냥 폭력이 아니고 살인미수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한예슬은 해당 해명 영상을 공개한 뒤 SNS에 남자 친구와 함께 제주도 여행 중인 근황을 전했다. 최근 서울로 올라온 것으로 알려졌으며, 추가 일방적 폭로에 대해서는 아직까지 이렇다 할 반응은 없는 상황이다. /elnino8919@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