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58928 0592021061768858928 08 0802001 itscience 7.1.3-HOTFIX 59 지디넷코리아 60001327 false true false true 1623917513000

이슈 IT기업 이모저모

NHN, ‘자상한 기업 2.0’ 선정…소상공인 온라인 진출 지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지디넷코리아=안희정 기자)NHN의 커머스 사업부문(대표 이윤식)은 17일 판교 소재 NHN 사옥 ‘플레이뮤지엄’에서 중소벤처기업부(장관 권칠승)와 ‘온라인 진출을 통한 중소기업·소상공인 코로나 19 극복을 위한 자상한 기업’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식은 중소벤처기업부 권칠승 장관과 NHN에서 커머스 사업을 책임지고 있는 이윤식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다.

이번 협약에 따라 NHN은 NHN고도와 NHN 위투가 확보한 국내 이커머스 판매 및 유통 플랫폼과 NHN에이컴메이트와 NHN고도 JAPAN가 보유한 해외 시장 유통 네트워크 등 NHN 계열사가 보유한 커머스 사업 역량을 종합 활용해 중소기업·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온라인 진출을 위한 전방위적 지원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지디넷코리아

중기부 권칠승 장관 (좌), NHN커머스 부문 대표 이윤식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를 위해 NHN은 온라인 창업 콘텐츠를 제공한다. NHN고도 산하 교육기관 ‘NHN고도아카데미’를 활용해 쇼핑몰 운영관리 및 마케팅 등 양질의 교육 프로그램을 무료로 제공함으로써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의 온라인 진출 역량을 끌어올린다는 방침이다.

또한 쇼핑몰 솔루션 ‘샵바이’를 통해 자사몰을 손쉽게 구축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소상공인들에게 제공될 ‘샵바이’는 간단한 가입 절차만 거치면 별도의 가입비나 운영비 지출 없이 쇼핑몰을 개설할 수 있는 대표적인 1인 마켓 및 소상공인 맞춤형 서비스다.

더불어 국내외 온라인 판로 개척에도 힘쓴다. 국내에서는 NHN의 커머스 자회사 NHN 위투가 운영하는 디자인쇼핑몰 ‘1300K(천삼백케이)’ 입점과 판매 수수료 감면을 지원해 초기 온라인 판매 정착을 돕고, NHN에이컴메이트를 통해 중국 라이브 커머스 플랫폼 타오바오 입점을 연계하는 등 해외 판로를 확보한다.

NHN 커머스 사업을 총괄하고 있는 이윤식 대표는 “중소벤처기업부가 중소기업, 소상공인과의 상생협력을 위해 추진하는 이번 사업에 NHN이 커머스 사업 대표 주자로 참여하게 된 것에 대해 뜻깊게 생각한다”며,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이 코로나19로 가속화된 비대면 시대에 발맞춰 신속하게 사업을 전환하고 이커머스 시장에 안전하게 정착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중기부 권칠승 장관은 “이번 협약은 자사몰을 통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이 다양한 방식으로 디지털 경제로의 전환에 동참할 수 있는 밑거름이 될 것”이라고 밝히며, “앞으로 한국판뉴딜 뿐만 아니라 ESG, 탄소중립 등 시의성 있는 분야의 자상한 기업을 지속해서 발굴해나갈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안희정 기자(hjan@zdnet.co.kr)

<© 메가뉴스 & ZDNET, A RED VENTURES COMPANY,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