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904276 0042021062068904276 05 0501001 sports 7.1.3-HOTFIX 4 YTN 0 true true false false 1624192521000

'절대강자' 박민지, 한국여자오픈도 접수...시즌 9경기 출전 5승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국내 여자골프의 '절대 강자'로 떠오른 박민지가 메이저 대회인 한국여자오픈에서 우승했습니다.

올 시즌 열린 10개 대회 중 9개 대회에 출전했는데 그 가운데 5번을 우승하는 놀라운 상승세를 이어갔습니다.

보도에 김상익 기자입니다.

[기자]
적수 없는 1인자 박민지가 내셔널 타이틀 대회인 한국여자오픈 우승 트로피마저 품에 안았습니다.

박민지는 대회 마지막 날 4라운드에서 2언더파를 쳐 박현경을 두 타차로 따돌리고 자신의 첫 메이저 우승을 신고했습니다.

2주 연속 우승이자 시즌 5번째 우승, 개인 통산 9승째입니다.

[박민지 / 한국여자오픈 우승, 시즌 5승 : 최다승에 가깝다고 느껴지실 것 같아요. 그걸 최선을 다하면서 그 기록에 따라가도록 열심히 하겠습니다. 그리고 상반기 끝나기 전에 1승을 더하고 싶습니다.]

3위권을 일찌감치 10타 차 가까이 밀어내 박민지와 박현경의 1대 1 매치플레이처럼 진행된 경기의 승부는 16언더파 공동 선두를 달리던 마지막 18번 홀에서 갈렸습니다.

박현경이 티샷 실수로 보기를 하는 사이 박민지는 두 번째 샷을 홀 바로 앞에 붙인 뒤 버디를 낚아 스스로 완벽한 승리를 마무리했습니다.

17언더파로 이 대회 최저타 우승 타이기록도 작성한 박민지는 올 시즌 열린 10개 대회 중 9개 대회에 출전해 절반이 넘는 5개 대회에서 우승했습니다.

[박민지 / 시즌 5승 (통산 9승) : (18번 홀 두 번째 샷은) 사실 그냥 조용히 있으려 했는데 미스샷이었어요. 중계탑을 봤는데 세계 치면서 엎어 들어갔고, 살짝 왼쪽으로 당겼지만 공은 잘 맞긴 했는데 핀을 봤으면 물에 빠졌을 겁니다.]

시즌 두 번째 메이저 우승을 노렸던 박현경은 박민지의 폭풍 질주에 막혀 2주 연속 우승 문턱에서 좌절해야 했습니다.

우승 상금 3억 원을 보태 시즌 상금 10억 원 돌파를 눈앞에 둔 박민지는 박성현이 갖고 있는 이 부문 최고 기록에 바짝 다가섰습니다.

KLPGA 한 시즌 최다승은 2007년 신지애가 세운 9승.

과연 절대 강자로 떠오른 박민지가 이 기록을 넘어설지 팬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습니다

YTN 김상익[sikim@ytn.co.kr]입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 깔끔하게 훑어주는 세상의 이슈! "와이퍼"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