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904972 0042021062168904972 01 0101001 politics 7.1.4-RELEASE 4 YTN 53204111 true true false false 1624205823000

이슈 윤석열 검찰총장

김무성 "장성철의 윤석열 X파일 입수는 나와 무관"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김무성 국민의힘 전 의원이 이른바 '윤석열 X파일' 논란을 제기한 보수진영 정치평론가 장성철 공감과 논쟁 정책센터 소장과 자신은 무관하다고 배후설을 일축했습니다.

김 전 의원은 SNS에 장 소장이 지난 2018년 3월 의원실을 떠나 평론가의 길을 걷게 된 이후 서로 왕래가 없었다면서 오해와 억측이 없길 바란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장 소장도 자신의 SNS에 보좌관을 그만두고 김 전 의원과 교류가 없었다며 자신과 연관시키지 말아달라 해명했습니다.

김 전 의원 보좌관 출신인 장 소장은 최근 윤 전 총장 관련 의혹이 담긴 이른바 '윤석열 X파일'을 입수했다며 논란을 제기했고 이후 일각에서 배후설이 제기됐습니다.

박서경 [psk@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 깔끔하게 훑어주는 세상의 이슈! "와이퍼"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