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907262 0112021062168907262 02 0203001 society 7.1.3-HOTFIX 11 머니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624232055000

갑자기 식당 주방 가더니…女종업원 몸 더듬은 민주당 지역위원장

댓글 18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김자아 기자]
머니투데이

/삽화=임종철 디자인 기자


더불어민주당 경기도 내 지역위원장 A씨가 식당에서 여성 종업원을 성추행한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고 있다. A씨는 피해자에게 고소를 당하자 민주당을 탈당했다.

21 경찰에 따르면 경기 이천경찰서는 최근 식당 종업원을 성추행한 혐의를 받는 A씨를 소환해 조사했다.

A씨는 지난 9일 오후 9시쯤 이천 지역의 한 치킨집에서 일행과 술자리를 하다가 갑자기 주방 쪽으로 향했다. 이어 주방에서 혼자 일하던 종업원 B씨의 허리 아래쪽을 더듬은 것으로 조사됐다.

이 같은 모습은 식당에 설치된 CCTV에 모두 찍힌 것으로 전해진다.

피해 종업원 B씨는 사건 발생 약 3시간 뒤인 지난 10일 새벽 경찰에 성추행 혐의로 A씨에 대한 고소장을 접수했다.

A씨는 고소장이 접수된 것을 인지한 후 민주당 경기도당에 탈당계를 제출하고 탈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자아 기자 kimself@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