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919555 0112021062168919555 06 0601001 entertain 7.1.3-HOTFIX 11 머니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624253113000

홍지윤 "한 달 수입? 소맥 먹다 와인·샴페인도 먹을 수 있는 정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신정인 기자]
머니투데이

가수 홍지윤/사진=홍지윤 인스타그램



가수 홍지윤이 한 달 수입에 대해 "와인이나 샴페인을 자주 먹을 수 있는 정도"라고 말했다.

21일 오전 방송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의 '직업의 섬세한 세계'에는 '미스트롯2' 양지은, 홍지윤, 김다현이 출연했다.

이날 DJ박명수는 코너 공식 질문인 '한 달 수입'에 대해 질문했다. 이어 "초등학생인 다현양에게는 한 달에 얼마 버냐고 물어볼 수는 없고, 용돈이 좀 올랐냐"고 물었다.

이에 김다현은 "저는 용돈을 안 받는다"며 "제가 번 돈으로 좋아하는 장난감 2개 정도는 살 수 있다. 수입은 부모님이 관리한다"고 답했다.

홍지윤은 "주종이 넓어졌다"며 "원래는 소맥을 먹었다면 요즘에는 와인이나 샴페인도 많이 먹는다"고 밝혔다.

양지은은 "집에서 시켜먹을 때 짜장면, 탕수육까지만 시켰다면 지금은 깐풍새우, 유산슬도 시켜 먹어봤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를 들은 박명수는 "요리도 그렇고, 주종도 바뀌고 장난감을 하나 더 살 수 있다니 기분이 좋다"고 반응했다.

신정인 기자 baechoo@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