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921357 0202021062168921357 06 0603001 entertain 7.1.3-HOTFIX 20 스타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624255510000

'암투병' 최성봉, 7월 2일 새 앨범 발표 "반드시 이겨낼 것"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최성봉. 제공|빅스마일컴퍼니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암투병 중인 가수 최성봉이 새 앨범을 발매한다.

21일 소속사 빅스마일컴퍼니는 최성봉의 신보 소식을 전하며 "기나긴 암투병 생활로 인해 위중한 건강 상태로 이전처럼 자유자재로 소리를 내는 것이 순탄한 과정은 아니였으나, 삶과 죽음의 기로에서 미치도록 노래하고 싶은 열망은 더욱 간절해졌기에 곡 작업을 강행했다"고 전했다.

최성봉의 이번 신곡은 자신의 삶이 투영되어 있는 특별한 곡이며 자신을 비롯하여 대중들에게 위로의 마음을 담은 노래다.

최성봉은 대장암, 전립선암, 갑상선 암과 갑상선 저하증을 판정받고 호전되지 않는 기나긴 암투병 생활과 계속 된 항암치료 및 방사선 치료를 받고 있는 중이다. 쉽사리 호전 되지 않는 병마와의 싸움으로 인해 몸도 마음도 지쳐 삶의 끈을 놓고 싶을 때가 많았다고.

하지만 최성봉은 소속사를 통해 "위기의 순간마다 많은 팬분들께서 가족처럼 진심어린 응원과 따듯한 격려를 해주셔서 힘든 순간에도 고통을 이겨내고 간절함을 담아 노래 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그는 "오늘은 어제 죽은 사람들이 살고 싶어 했던 간절한 날이라는 말처럼, 살아 있기 때문에 무엇이라도 해 볼 수 있기에 곡 작업을 강행했다"며 "코로나19로 지쳐있는 많은 분들과 전쟁 같은 삶에 고군분투 하시는 분들이 제 곡을 듣는 순간만큼은 잠시나마 안식을 취하길 바라는 간절한 마음"이라고 전했다.

현재 최성봉의 건강 상태는 매우 위중한 상황으로 삶과 죽음의 경계를 오가는 상황이다. 올해 1월 두 번째 수술에 이어 지난달 5월 세 번째 수술을 받았으나 쉽사리 완치되지 않는 암 투병으로 인해 여전히 고통스러운 삶을 보내고 있으며 끝나지 않는 암 치료로 인하여 매우 힘든 시간이 기다리고 있다.

하지만 최성봉은 "내 몸은 서서히 죽어가고 있지만 노래를 하고 싶은 열망과 믿음은 더 간절하며 이 힘든 시련을 잘 이겨낼 것"이라며 "반드시 암을 이겨내고 다시 여러분 앞에 서서 노래하는 모습을 보여드릴 것"이라고 전했다.

최성봉의 새 앨범은 7월 2일 공개된다.

[박세연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