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923344 0122021062168923344 08 0805001 itscience 7.1.3-HOTFIX 12 전자신문 0 false true false true 1624258440000

SK바이오사이언스, 1500억원 투자 안동 백신 공장 증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전자신문

안재용 SK바이오사이언스 사장(사진 가운데)과 이철우 경북도지사(왼쪽), 권영세 안동시장이 L하우스 증설 및 확장 부지 매입을 위한 MOU를 체결하고 있다. (사진=SK바이오사이언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K바이오사이언스가 글로벌 백신 생산 허브로 도약하기 위해 1500억원을 투자해 백신 공장을 증설한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21일 경북 안동에 위치한 백신 공장 L하우스에서 경북도, 안동시와 공장 증설 및 부지 확장 투자를 위한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MOU는 SK바이오사이언스가 높아진 백신 수요를 반영할 최첨단 백신 설비를 확충하고 공장 부지를 추가 확보할 목적으로 추진됐다.

MOU에 따라 SK바이오사이언스는 2024년까지 약 1500억원을 투자해 세포배양, 세균배양, 유전자재조합, 단백접합 등 최신 백신 생산 시설을 보유한 L하우스의 제조 설비를 증설한다. 이와 함께 메신저리보핵산(mRNA), 차세대 바이러스 벡터 등 신규 플랫폼 시설을 구축한다.

또 기존 L하우스 부지 인근 안동시 풍산읍 매곡리에 조성되고 있는 경북바이오 2차 일반산업단지 내에 약 9만9130㎡ 부지를 추가 매입해 공장 규모를 약 16만1000㎡로 확장한다.

경북도와 안동시는 SK바이오사이언스의 투자가 성공적으로 이뤄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안동시는 확장된 백신 공장에서 전문 인력을 육성하기 위해 기업이 교육 실습을 진행하고 지자체가 인건비를 일부 지원하는 안동형 일자리 사업을 시행하기로 했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공장 증설 등을 통해 확대된 백신 생산량으로 국내 시장에서 선도 위치를 공고히 하고 글로벌 백신 생산 허브로 자리매김하기 위한 사업 확장에 나설 계획이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최근 L하우스의 코로나19 백신 제조 시설이 유럽 EU-GMP(우수 의약품 제조 및 품질관리 기준)를 획득하고 자체 개발한 독감백신과 수두백신이 세계보건기구(WHO) 사전적격성평가(PQ) 인증을 받는 등 세계적 수준의 기술력을 입증한 만큼 글로벌 사업이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안재용 SK바이오사이언스 사장은 “우리나라 백신 산업이 글로벌 백신 생산의 허브로 자리매김하기 위해선 정부, 지자체, 기업이 함께 하는 성장 전략이 필요하다”면서 “L하우스를 통해 안동을 세계 백신 생산의 중심으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정현정기자 iam@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