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925013 0292021062168925013 06 0602001 entertain 7.1.3-HOTFIX 29 OSEN 0 false true false false 1624261140000

성시경, 김종국은 구독자 80만이 넘었다고 "상대적 박탈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최정은 기자] 성시경이 유튜브 방송에서 김종국 유튜브 채널을 이야기 했다.

지난 20일 오후 진행한 라이브 방송에서 성시경이 김종국의 유튜브를 언급했다.

성시경은 "종국이 형은 구독자 80만명이 넘었다던데.. 역시 해외 팬들이 많은 것 같다"며 부러워했다. 이어 "하지만 쫀쫀한 19만명이 남부럽지 않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실제로 김종국은 유튜브 채널을 개설한지 3일만에 구독자 90만명을 넘어섰다.

또한 "얼굴이 조금 부으신건가요?"라고 묻자, 성시경은 "아니다. 살이 좀 찌고 있는 것"이라며 솔직하게 답했다.

전날 백종원과 맛집을 찾은 이야기를 하면서, "백종원 형님이 '너 이런데 어떻게 알아?'라며 많이 소개해 달라고 했다"는 자부심을 밝혔다. 이어 자신의 일상을 공개했다.

이어 김종국 유튜브에 대해 "내가 생각해도 너무 재밌을 것 같아요. 운동좋아하시는 분들은. 김종국 형이 진짜 잘가르치거든요. 제가 해본 결과"라며 공감을 했다.

또 "시경님도 20만명 되네요"라는 댓글을 달았고, 성시경은 "맞아요 20만명 되면 되지!"라며 즐거워했다.

한편, "시경님도 본업을 하면 금방 100만 달성 될텐데요"라고 말하자, 성시경은 "꼭 그런건 아닌 것 같다. 범수 도 '바람기억' 커버는 몇 백만인데 구독은 얼마 안 된다"라고 말했다. "구독 누르는게 참 힘든일인 것 같다. 좋아요를 누르면 알고리즙에 의해 추천이 올라간다 더라. 몰랐는데 누르는게 좋은 것 같다"라며 홍보에 나섰다.

/ cje@osen.co.kr

[사진] 성시경 유튜브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