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928879 0092021062168928879 03 0304001 economy 7.1.3-HOTFIX 9 뉴시스 0 false true false true 1624274310000

정의선 회장, '보스턴 다이내믹스' 인수 마무리…로봇사업 속도(종합)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지난해 12월 본계약 체결 후 지배 지분 인수 최종 완료

"서비스·인명구조 등 인류위한 기술 개발·경쟁력 강화"

로봇 활용한 새로운 가치사슬 창출…브랜드 영상도 공개

뉴시스

*재판매 및 DB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박주연 기자 = 현대자동차그룹 정의선 회장이 로봇개 '스팟'으로 유명한 미국 로봇전문 업체 '보스턴 다이내믹스' 인수를 마무리하고 로봇사업에 속도를 낸다.

현대차그룹은 지난해 12월 보스턴 다이내믹스 본계약 체결 후 인수 절차를 모두 마치고 소프트뱅크그룹으로부터 보스턴 다이내믹스에 대한 지배 지분 인수를 최종 완료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로써 정 회장이 취임 후 처음 진행한 대형 인수합병(M&A)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

이번 거래에서 보스턴 다이내믹스의 가치는 11억 달러(약 1조2500억원)으로 평가됐다. 인수 결과 현대차그룹이 보스턴 다이내믹스의 지분 80%를, 소프트뱅크그룹이 20%를 보유하게 됐다.

현대차그룹에서는 현대차, 현대모비스, 현대글로비스, 현대차그룹 정의선 회장이 공동으로 참여했다. 최종 지분율은 현대차 30%, 현대모비스 20%, 현대글로비스 10%, 정의선 회장 20%다. 정 회장은 그룹 미래신사업에 대한 책임경영을 강화하기 위해 2억2000만 달러(약 2500억원) 규모의 사재를 투입, 로봇사업에 대한 강력한 의지를 나타냈다.

정 회장은 지난해 12월 인수 발표 당시 "스마트 모빌리티 솔루션 기업으로 거듭나고 있는 현대차그룹의 역량에 보스턴 다이내믹스의 로보틱스 기술이 더해져 미래 모빌리티의 혁신을 주도할 수 있을 것"이라며 "고령화, 언택트로 대표되는 글로벌 메가 트렌드가 진행 중인 가운데 안전·치안·보건 등 공공영역에서도 인류를 위한 역할을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정 회장은 또 "세계 최고 수준의 로보틱스 기술을 보유한 보스턴 다이내믹스와 함께 할 수 있어 매우 기쁘다"며 "현대차그룹이 지향하는 인류의 행복과 이동의 자유, 한 차원 높은 삶의 경험가치 실현을 위한 새로운 길을 제시할 것"이라고 밝혔다.

뉴시스

[서울=뉴시스]보스턴 다이내믹스의 2족 보행로봇 아틀라스. (사진=현대차그룹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정 회장은 지난 3월 그룹 임직원을 대상으로 실시한 타운홀미팅에서 "로봇이 알아서 충전하고 스케줄 관리를 수행하는 동안 사람은 좀 더 생산적이고 창의적인 일에 몰두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혀 로봇 산업에 대한 기대감을 표명하기도 했다.

아울러 정 회장은 이달 중순 미국 출장에서 보스턴 다이내믹스의 본사를 방문 현지 경영진과 로봇 산업의 미래 및 트렌드에 대한 의견을 나누고, '스팟', '아틀라스', '스트레치' 등 보스턴 다이내믹스의 다양한 첨단 로봇 기술들을 테스트했다.

로봇 시장은 서비스, 인명구조를 비롯한 다양한 분야의 수요와 센서, 모터 등의 기술 발전을 바탕으로 급성장 했다. 향후 정보통신기술(ICT) 발전과 함께 더욱 확장될 전망이다. 현대차그룹은 로봇 신사업을 통해 인류를 위한 기술을 본격적으로 개발하고 고객에게 한 차원 높은 경험을 제공해 기업의 미래 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현대차그룹은 보스턴 다이내믹스가 물류 로봇, 안내·지원 로봇, 휴머노이드 로봇 시장 진입을 위한 자율주행(보행), 로봇팔, 비전(인지·판단) 등의 기술 분야에서 종합적으로 세계 최고 수준의 핵심 기술력을 갖춘 것으로 판단했다.

보스턴 다이내믹스는 4족 보행 로봇 '스팟'과 2족 직립 보행이 가능한 로봇 '아틀라스' 등을 개발해 주목을 받았다.

뉴시스

[서울=뉴시스]보스턴 다이내믹스 '스팟'과 '아틀라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보스턴 다이내믹스는 메사추세츠공대 교수로 재직했던 마크 레이버트 대표가 1992년 대학 내 벤처로 시작해 2013년 구글, 2017년 소프트뱅크그룹에 인수됐다. 다양하고 혁신적인 로봇을 개발하며 로봇 운용에 필수적인 자율주행(보행)·인지·제어 등 종합적인 측면에서 세계 최고의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다는 평가다.

2004년 미항공우주국(NASA), 하버드 대학교 등과 4족 보행이 가능한 운송용 로봇 '빅 도그'를 개발해 화제가 됐다. 이후 훨씬 움직임이 자연스럽고 빠르며 무게까지 줄인 4족 보행 로봇 '리틀 도그', '치타', '스팟' 등을 공개했다. 2016년부터는 사람처럼 2족 직립 보행이 가능한 로봇 '아틀라스'를 선보였다. 지난해는 물구나무서기, 공중제비 등의 고난도 동작까지 가능하도록 업그레이드했다. 2019년에는 물건을 집고 옮길 수 있는 물류용 로봇 '픽', 바퀴가 달려 직접 물건을 들고 목적지까지 자율적으로 이동할 수 있는 '핸들'을 선보였다. 지난 3월에는 창고·물류 시설에 특화된 로봇 '스트레치'를 선보였다.

현대차그룹은 보스턴 다이내믹스 인수로 로봇공학 분야에서 선도적인 입지를 확보하고, 스마트 모빌리티 솔루션 제공업체로의 전략적 전환에 속도를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자율주행차, 도심항공모빌리티(UAM), 스마트 팩토리 기술과의 시너지도 예상된다.

현대차그룹은 제조·물류·건설 분야에서도 보스턴 다이내믹스의 역량을 접목할 예정이다. 로봇 부품 제조부터 스마트 물류 솔루션 구축까지 로봇공학을 활용한 새로운 가치사슬을 창출하고, 보스턴 다이내믹스의 글로벌 판매·서비스 및 제품군 확장도 지원한다.

한편 현대차그룹은 인간 중심의 미래 모빌리티에 대한 의지를 강조하기 위해 수소전기차 넥쏘 등 현대차그룹의 차량 및 웨어러블 로보틱스와 스팟을 비롯한 보스턴 다이내믹스의 로봇이 등장하는 로보틱스 비전 영상을 온라인 채널에 공개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jy@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