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928914 0432021062168928914 02 0201001 society 7.1.3-HOTFIX 43 SBS 0 true true false false 1624274539000

[단독] 불법촬영 '여성 전문' 운전강사 구속…업체도 미등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불법촬영 운전강사 구속…운전연수 업체도 불법업체

<앵커>

운전석 아래 소형 카메라를 설치해놓고 운전 배우러 온 여성 수강생들을 불법 촬영한 30대 강사가 조금 전 구속됐습니다. 이 남성이 소속된 운전 연수 업체는 등록도 안 된 불법 업체로 드러났습니다.

이현정 기자의 단독 보도입니다.

<기자>

성관계 영상이나 노출 사진을 지인과 공유하던 운전 강사 A 씨는 이러다 처벌받는 것 아니냐는 말에 "절대 걸릴 일이 없다"거나 "정준영 꼴 날 뻔했다"고 웃어 넘기기도 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 운전강사가 오늘(21일) 구속됐습니다.

[(언제부터 범행했습니까? 혐의 인정하는 건가요?) 죄송합니다.]

게다가 A 씨가 최근까지 소속됐던 운전 연수 업체는 등록되지 않은 불법 업체인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해당 업체는 A 씨의 범행이 발각된 직후 온라인 사이트를 닫은 상태입니다.

이 업체가 '여성 전문'이라고 버젓이 광고했기에 이를 믿은 피해자들은 큰 충격에 빠져 있습니다.

[B 씨/피해 수강생 : 처음에 직장 동료분한테 업체에 대해 소개를 받았고요. 직장 동료분도 다 여성이셨고. 운전 강사가 굉장히 신뢰를 주는 인상이었고 신뢰를 주는 말을 많이 해서 믿었어요.]

경찰이 A 씨 차량에서 확보한 수강생 명단과 불법 촬영물을 대조하는 작업을 벌이면서 추가 피해도 속속 확인되고 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골목길을 주행하느라 정신없는 틈을 타 조수석에서 맨다리를 촬영하고 소형 카메라를 구입 해 운전석 밑에 설치한 뒤 치마 속 사진을 찍어 유포했습니다.

피해 여성은 불법 촬영 피해 사실을 2년 만에 알게 된 건데, 그동안 자신의 영상과 사진이 얼마나 공유됐는지 상상만으로도 치가 떨린다고 말합니다.

[B 씨/피해 수강생 : 골목길 쪽으로 좀 유도를 했어요. 양옆으로 차도 굉장히 많이 주차돼 있고 길은 좁고 이래서 제가 앞밖에 집중할 수 없는 상황이었어요. (불법 촬영은) 클라우드에서 꺼내서 재유포할 수 있는 형태의 범죄이기 때문에 더욱더 걱정돼요.]

이 여성은 A 씨와 업체를 상대로 손해배상 소송을 내기로 했습니다.

운전강사 A 씨는 중고거래 사이트 등을 통해 개인적으로도 수강생을 모집한 것으로 알려져 불법 촬영 피해자 규모는 계속 늘어날 것으로 보입니다.

(영상취재 : 이찬수, 영상편집 : 황지영)
이현정 기자(aa@sbs.co.kr)

▶ 코로나19 현황 속보
▶ 가장 확실한 SBS 제보 [클릭!]
* 제보하기: sbs8news@sbs.co.kr / 02-2113-6000 / 카카오톡 @SBS제보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