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929117 0042021062168929117 02 0201001 society 7.1.4-RELEASE 4 YTN 0 true true false false 1624276331000

이천 쿠팡 물류센터 화재 닷새째..."2차 안전진단 실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이천 쿠팡 물류센터에 불이 난 지 나흘이 지난 오늘(21일)도 잔불 정리 작업은 계속됐습니다.

중장비를 이용해 빠르게 불을 끄려고 했지만, 붕괴 위험이 있다는 2차 안전진단 결과에 따라 투입이 미뤄졌습니다.

김철희 기자입니다.

[기자]
앙상한 뼈대를 드러낸 경기도 이천의 쿠팡 물류센터.

새카맣게 타버린 건물 안으로 보호장구를 착용한 사람들이 들어갑니다.

2차 안전진단을 벌이기 위해서입니다.

오전 10시 10분쯤부터 두 시간여 동안 2차 건물 안전 진단이 진행됐습니다.

현장에는 전문가 세 명과 소방관 5명이 투입됐습니다.

앞서 지난 19일, 1차 안전진단은 고 김동식 광주소방서 구조대장 수색을 위해 지하 2층을 중심으로 진행됐는데, 2차는 지상 4층까지 건물 전체를 대상으로 이뤄졌습니다.

진단 결과, 건물 안에서 사람이 하는 진화 작업은 가능하지만 중장비를 투입해 불을 끄는 건 건물 붕괴 우려가 있다는 결과가 나왔습니다.

큰불을 잡아 담당 소방서와 인력을 동원하는 대응 1단계는 해제됐지만, 아직 건물 곳곳에 잔불이 남아있는 상황.

소방관들이 일일이 돌아다니며 불을 꺼야 해 완전 진화까지는 며칠 더 걸릴 것으로 보입니다.

[박수종 / 경기 이천소방서 재난예방과장 : 저녁에 안 될 것 같아요. 더 걸릴 것 같아. 장비가 들어가서 건드리면은 기본 구조를 건드리게 돼요, 자꾸. 안에 선반도 건드리면 무너지잖아요.]

관련 수사도 진행되고 있습니다.

경찰은 물류센터 관리 업체 직원과 쿠팡 관계자를 불러 조사하면서 화재 경위를 파악하고 있습니다.

[경찰 관계자 : (늑장 신고 부분도) 수사하려고 해요. 거기에 대해서 전반적으로 다 다각적으로 수사할 예정이에요.]

소방과 경찰은 이르면 다음 주쯤 합동 감식을 진행한다는 계획입니다.

YTN 김철희[kchee21@ytn.co.kr]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 깔끔하게 훑어주는 세상의 이슈! "와이퍼"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