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929551 0092021062168929551 01 0101001 politics 7.1.3-HOTFIX 9 뉴시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24280549000

문 대통령 "오스트리아서 시베리아 호랑이 후원자 됐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쇤브룬 궁 유명 동물원서 쿠르츠 총리가 후원자로 지정

"무료입장권 100매, 비엔나 한글학교·교민에 나눠질 것"

뉴시스

[서울=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은 21일 SNS를 통해 오스트리아 국빈방문 당시 쿠르츠 총리로부터 쇤부른 궁 동물원에 입주한 호랑이의 후원자로 지정됨을 밝히며, 호랑이 후원증서와 후원자에게 주는 동물원 무료 입장권을 공개했다. 사진은 문 대통령이 후원하는 호랑이의 모습. (사진=청와대 제공) 2021.06.21.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안채원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최근 오스트리아 국빈 방문에서 시베리아 호랑이의 후원자가 된 사연을 소개했다.

문 대통령은 21일 오후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오스트리아 쿠르츠 총리께 특별한 감사 인사를 보낸다"며 이 같은 일화를 밝혔다.

문 대통령은 "오스트리아의 쇤브룬 궁에는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유서 깊은 동물원이 있다. 역사적으로 매우 유명한 동물원"이라며 "저의 방문 직전에 어린 시베리아 호랑이가 이 동물원에 입주했는데, 쿠르츠 총리는 그 호랑이의 후원자로 저를 지정해 줬다"고 했다.

이어 "쿠르츠 총리는 쇤브룬 궁 공식 오찬 행사 때 그 사실을 발표했고, 호랑이 후원증서와 후원자에게 주는 무료입장권 100매를 함께 제게 증정해 줬다"며 "그 입장권들은 비엔나 한글학교와 우리 교민들에게 나눠질 것"이라고 말했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은 21일 SNS를 통해 오스트리아 국빈방문 당시 쿠르츠 총리로부터 쇤부른 궁 동물원에 입주한 호랑이의 후원자로 지정됨을 밝히며, 호랑이 후원증서와 후원자에게 주는 동물원 무료 입장권을 공개했다. 사진은 호랑이 후원증서의 모습. (사진=청와대 제공) 2021.06.21.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문 대통령은 "우리나라가 상징처럼 여겨온 동물이 호랑이란 사실을 알고, 쿠르츠 총리가 성의를 다해 준비한 깜짝 선물이었다"며 "우리 국민에게 그 사실을 알리면서 다시 한번 감사를 표한다"고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newkid@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